중국 신장서 10억t 석유ㆍ가스전 발견

입력 2021-06-20 11:04

타림분지서 550m 규모 석유 기둥 나와

▲중국 하이난성에서 150km 떨어진 링수이 가스전 모습. 링수이/신화뉴시스
▲중국 하이난성에서 150km 떨어진 링수이 가스전 모습. 링수이/신화뉴시스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의 타림분지에서 대규모 석유ㆍ가스전이 발견됐다.

20일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중국석유공사는 타림분지에서 10억 t 규모의 석유ㆍ가스전이 발견됐으며 약 10년 만에 가장 큰 규모라고 발표했다.

시추 깊이는 8470m이며 석유 매립 높이도 550m에 달해 타림분지에서 발견된 석유 기둥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타림분지는 현재까지 약 160억 t의 석유ㆍ가스 매장량이 발견된 곳으로, 매장량이 중국 내 가장 큰 지역이다.

글로벌타임스는 “푸만 유전 발견 이후 중국 내 연간 시추량은 6년 새 3만 t에서 지난해 152만 t으로 증가했다”며 “올해 예상 생산량은 200만 t에 이른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978,000
    • +5.79%
    • 이더리움
    • 2,845,000
    • +4.44%
    • 비트코인 캐시
    • 627,500
    • +1.37%
    • 리플
    • 864.2
    • +1.37%
    • 라이트코인
    • 166,100
    • +2.28%
    • 에이다
    • 1,511
    • +2.3%
    • 이오스
    • 4,695
    • +4.54%
    • 트론
    • 73.97
    • +3.69%
    • 스텔라루멘
    • 333.4
    • +6.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800
    • +5.4%
    • 체인링크
    • 25,150
    • +0.16%
    • 샌드박스
    • 739.4
    • +0.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