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커버그, 염소 이름 비트코인·맥스로 지은 이유는

입력 2021-05-12 16:07

암호화폐 시장서 비트코인 지지 선언 등 가지각색 해석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의 페이스북 게시물 캡처.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의 페이스북 게시물 캡처.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가 올린 한 줄의 게시물이 가상화폐 시장을 들썩이게 만들고 있다. 저커버그 CEO가 개인 소셜미디어에 올린 ‘비트코인’에 대한 언급이 다양한 해석을 낳으면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것이다.

12일 미국의 경제전문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에 따르면 저커버그는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 피드에 두 마리의 애완용 염소 사진과 함께 ‘내 염소들: 맥스와 비트코인(My goats: Max and Bitcoin)’이라는 한 줄의 설명을 올렸다. 자신의 애완용 염소의 이름을 맥스와 비트코인으로 지었다는 것으로 풀이되는데, 가상화폐 시장에서는 이 말이 어떠한 뜻을 내포하고 있는지를 두고 여러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

가장 지지를 많이 받는 해석은 저커버그 CEO가 염소 이름을 통해 비트코인에 대한 지지 의사를 표시했다는 것이다. 비트코인 전망이 밝다고 보는 비트코인 지지자들이 일명 ‘비트코인 맥시멀리스트(bitcoin maximalist)’라 불리는데, 두 염소의 이름이 이것을 암시한다는 주장이다. 두 염소의 이름으로 “‘비트코인’을 ‘맥스(최대)’로 사들인다”거나, “포트폴리오에서 비트코인의 비중을 ‘맥스(최대)’로 늘린다”는 등 문장을 만들어 해석을 곁들이는 사람들도 있다.

일각에서는 페이스북이 회사 차원에서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에 나서려는 것 아니냐는 추측도 나온다. 페이스북은 오는 26일 주주총회를 앞두고 있다. 만약 여기에서 이러한 발표가 나온다면 비트코인 가격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731,000
    • -4.46%
    • 이더리움
    • 3,898,000
    • -6.43%
    • 비트코인 캐시
    • 708,000
    • -8.05%
    • 리플
    • 1,199
    • -8.33%
    • 라이트코인
    • 205,200
    • -6.26%
    • 에이다
    • 2,650
    • -8.24%
    • 이오스
    • 5,645
    • -11.59%
    • 트론
    • 117.9
    • -8.39%
    • 스텔라루멘
    • 363.3
    • -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600
    • -4.25%
    • 체인링크
    • 31,520
    • -9.27%
    • 샌드박스
    • 859.8
    • -7.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