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원·달러 환율 25원(2%) 넘게 급등 ‘글로벌 리세션 우려’

입력 2020-03-23 09:26 수정 2020-03-23 09:46

부양책 밑빠진 독에 물붓기 인식, S&P선물 하한가직전·코스피 5%대 폭락..1280원 열어놔야

원·달러 환율이 25원 넘게 급등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확산)에 리세션 우려가 확산하고 있기 때문이다. 나스닥과 S&P선물은 하한가 직전이고, 국내 주식시장에서 코스피도 5% 넘게 폭락하고 있다.

미국 등 주요국과 한국이 돈을 풀고 있지만 밑빠진 독에 물붓기라는 인식이 강하다는 평가다. 원·달러도 1270원을 훌쩍 넘긴 이상 1280원까지는 열어둘 필요가 있다고 봤다.

▲오전 9시10분 현재 원달러 환율 추이 (체크)
▲오전 9시10분 현재 원달러 환율 추이 (체크)
23일 오전 9시10분 현재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지난주말보다 25.75원(2.07%) 급등한 1272.25원을 기록 중이다. 1265.0원에 출발한 원·달러는 장중 1272.7원까지 올랐다.

역외환율은 상승했다.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253.0/1253.5원에 최종 호가돼 전장 현물환 종가보다 8.65원 올랐다.

은행권의 한 외환딜러는 “나스닥, S&P선물은 하한가 직전이다. 국내 주식도 급락세다. 주말사이 좋은 뉴스가 하나도 없다보니 리세션 걱정을 본격적으로 하는 것 같다. (주요국) 정부가 돈을 풀고 있지만 과거 일본과 같은 밑빠진 독에 물붓기라는 인식이 강하다”며 “(경제가) 더 나빠질 것이라는 인식에 일방적으로 달러로 (수요가) 몰리고 있다. 원·달러도 바로 1270원을 넘김에 따라 오늘 1280원까지는 열어놔야할 것 같다”고 전했다.

같은시각 달러·엔은 0.35엔(0.32%) 떨어진 110.49엔을, 유로·달러는 0.0010달러(0.09%) 하락한 1.0684달러를, 역외 달러·위안(CNH)은 0.0054위안(0.07%) 상승한 7.1328위안을 기록 중이다.

주식시장에서 코스피는 84.18포인트(5.37%) 급락한 1481.97에 거래되고 있다. 외국인도 코스피시장에서 132억원어치를 매도해 13거래일째 순매도를 이어가고 있다. 호주증시(ALL ORDS)느 280.90포인트(5.79%) 추락한 4573.40에 거래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84,000
    • +1.98%
    • 이더리움
    • 160,700
    • +1.32%
    • 리플
    • 209.1
    • -1.74%
    • 라이트코인
    • 47,260
    • +0.23%
    • 이오스
    • 2,691
    • +0.41%
    • 비트코인 캐시
    • 263,400
    • +1.07%
    • 스텔라루멘
    • 48.73
    • -0.23%
    • 트론
    • 13.78
    • +0.15%
    • 에이다
    • 36.02
    • -0.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1,400
    • +0.63%
    • 모네로
    • 57,450
    • +2.59%
    • 대시
    • 77,900
    • -1.27%
    • 이더리움 클래식
    • 6,005
    • -2.2%
    • 45.03
    • +0.65%
    • 제트캐시
    • 36,680
    • +0.11%
    • 비체인
    • 3.583
    • -0.11%
    • 웨이브
    • 1,002
    • +1.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9.2
    • +1.81%
    • 비트코인 골드
    • 8,625
    • +0.82%
    • 퀀텀
    • 1,458
    • -0.41%
    • 오미세고
    • 616.9
    • +1.66%
    • 체인링크
    • 2,601
    • +1.05%
    • 질리카
    • 4.52
    • -1.46%
    • 어거
    • 12,130
    • +0.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