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백화점, 서울면세점 홀로 출사표

입력 2019-11-14 20:30

현대백화점이 서울 시내 면세점 추가를 위해 특허권(보세판매장 영업특허권)을 신청했다.

14일 관세청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이날 오후 6시까지 서울(3개)·인천(1개)·광주(1개) 시내 5개 면세점 특허권에 대한 신청 접수한 결과 현대백화점만 유일하게 서울 지역에 신청서를 냈다.

현대백화점은 현재 강남 무역센터점 내 면세점을 운영하고 있지만, 관광객이 더 많은 강북권 면세점 진출을 시도해왔다. 이에 최근 영업 부진으로 특허가 반납된 두산면세점(동대문 두타 건물 두타면세점) 자리를 빌려 새 면세점을 운영하기로 했다. 현대백화점은 두타면세점 매장을 5년간 임차하고 기존 직원들의 고용 안정도 우선 고려하기로 두산과 합의했다.

서울 3개를 포함해 무려 5개의 시내 면세점 특허권이 걸려있는데 현대백화점만 유일하게 출사표를 던졌다. 그만큼 면세점 시장 상황이 여의치 않은 상황으로 풀이된다.

시내 면세점 사업은 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THAAD·사드) 사태로 중국인 단체 관광객이 끊기고 보따리상 중심의 시장이 형성됐다. 이에 보따리상 유치를 위한 마케팅 비용 증가로 수익성은 날로 나빠졌고, 결국 올해에만 한화와 두산 등 2개 대기업이 자진해서 손을 들고 면세점 특허권을 반납한 상황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15,000
    • -0.91%
    • 이더리움
    • 174,100
    • -0.91%
    • 리플
    • 255
    • -1.16%
    • 라이트코인
    • 52,500
    • -2.87%
    • 이오스
    • 3,145
    • -1.29%
    • 비트코인 캐시
    • 249,300
    • -1.27%
    • 스텔라루멘
    • 64.6
    • -2.12%
    • 트론
    • 17
    • -2.86%
    • 에이다
    • 43.8
    • -1.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700
    • -3.07%
    • 모네로
    • 62,750
    • -1.95%
    • 대시
    • 59,550
    • -1.81%
    • 이더리움 클래식
    • 4,451
    • -1.48%
    • 42
    • -0.47%
    • 제트캐시
    • 33,240
    • +2.47%
    • 비체인
    • 8.06
    • -7.78%
    • 웨이브
    • 653
    • -4.5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2.24%
    • 비트코인 골드
    • 6,965
    • -2.38%
    • 퀀텀
    • 2,022
    • -2.37%
    • 오미세고
    • 853
    • -2.63%
    • 체인링크
    • 2,370
    • -4.67%
    • 질리카
    • 6.72
    • -2.89%
    • 어거
    • 12,150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