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전종서, 소셜 네트워크 계정 닫은 이유는?…대중 관심에 부담감 느꼈나

입력 2019-07-02 15:13 수정 2019-07-02 16:05

전종서 세번 째 작품은 외국 영화

전종서는 왜 소셜 네트워크 계정을 닫았을까

(사진=마이컴퍼니 제공)
(사진=마이컴퍼니 제공)

배우 전종서의 미국 진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녀의 소셜 네트워크 계정이 비공개로 전환돼 시선이 모이고 있다.

2일 배우 전종서 소속사 마이컴퍼니는 "현재 전종서는 영화 '모나리자 앤 더 블러드 문' 촬영을 위해 미국에 체류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 같은 소식에 많은 팬들은 신인 배우인 그녀가 데뷔 1년 만에 해외 작품에 출연하는 것을 두고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에 응원 메시지 등을 남기기 위해 전종서의 개인 소셜 네트워크 계정을 방문한 이들은 굳게 닫힌 모습에 뒤돌아서야 했다. 전종서가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시켜놓은 것. 이에 일부 대중은 "아직 신인인 그녀가 대중의 집중적인 관심에 부담감을 느낀 것 아니냐" 등의 의견을 내놓고 있다. 이와 관련해 그녀가 이미 지난달 출국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영화에 집중하기 위함 아니냐"라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한편 전종서는 지난 2018년 개봉한 영화 '버닝'을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82,000
    • +0.08%
    • 이더리움
    • 169,900
    • +0.77%
    • 리플
    • 259
    • -0.77%
    • 라이트코인
    • 51,400
    • +0.29%
    • 이오스
    • 3,040
    • +0.46%
    • 비트코인 캐시
    • 243,500
    • +0.33%
    • 스텔라루멘
    • 61.28
    • -1.79%
    • 트론
    • 16.08
    • -3.13%
    • 에이다
    • 42.87
    • -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1.71%
    • 모네로
    • 62,150
    • -0.08%
    • 대시
    • 58,850
    • +0.6%
    • 이더리움 클래식
    • 4,490
    • +1.06%
    • 41.9
    • +0.48%
    • 제트캐시
    • 36,640
    • -2.76%
    • 비체인
    • 7.17
    • -0.69%
    • 웨이브
    • 759
    • +5.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5
    • -1.44%
    • 비트코인 골드
    • 6,685
    • -0.67%
    • 퀀텀
    • 2,042
    • +0.69%
    • 오미세고
    • 831
    • -3.15%
    • 체인링크
    • 2,475
    • -3.32%
    • 질리카
    • 6.24
    • -4%
    • 어거
    • 11,790
    • -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