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법 "법정 근로시간은 사용자 지휘ㆍ감독받는 실근로시간"

법정 근로시간(주 52시간)은 사용자의 지휘ㆍ감독을 받는 실제 근로시간으로 봐야 한다는 대법원의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코레일네트웍스 전 대표 곽모 씨의 상고심에서 벌금 50만 원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무죄 취지로 파기환송했다고 13일 밝혔다.

곽 씨는 2017년 1~3월 셔틀버스 운전기사 A 씨에게 주당 52시간을 초과한 59.5시간을 근로하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A 씨의 근로시간에는 실제로 근무했는지 알 수 없는 대기시간이 포함됐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반면 2심은 "회사와 운전근로자들이 격일 17시간을 근무시간으로 합의했다"며 "A 씨의 실제 근로시간은 1일 8.5시간, 주당 59.5시간"이라며 1심 판결을 뒤집고 유죄를 선고했다.

그러나 대법원은 "A 씨의 근무 기간 동안 실제 셔틀버스 운행시간 사이에 대기하는 시간은 평균 7시간 16분"이라면서 "대기시간을 회사가 간섭하거나 감독한 정황도 없다"며 2심 재판을 다시 하라고 결정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882,000
    • +0%
    • 이더리움
    • 240,600
    • +0%
    • 리플
    • 343
    • +0%
    • 라이트코인
    • 94,350
    • +0%
    • 이오스
    • 4,505
    • +0%
    • 비트코인 캐시
    • 388,500
    • +0%
    • 스텔라루멘
    • 97.3
    • +0%
    • 트론
    • 22.2
    • +0%
    • 에이다
    • 78.4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9,200
    • +0%
    • 모네로
    • 104,200
    • +0%
    • 대시
    • 150,9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865
    • +0%
    • 93
    • +0%
    • 제트캐시
    • 73,950
    • +0%
    • 비체인
    • 6.18
    • +0%
    • 웨이브
    • 1,775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4
    • +0%
    • 비트코인 골드
    • 17,640
    • +0%
    • 퀀텀
    • 3,239
    • +0%
    • 오미세고
    • 1,504
    • +0%
    • 체인링크
    • 3,378
    • +0%
    • 질리카
    • 13.4
    • +0%
    • 어거
    • 14,67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