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그것이 알고싶다' 강남 땅부자 박 회장의 시크릿, '박정희 전 대통령의 차명재산' vs '강남 부동산 신화'…진실은?

(출처=SBS '그것이 알고싶다')
(출처=SBS '그것이 알고싶다')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강남 땅부자로 알려진 박 회장의 비밀을 파헤친다.

6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기본 평당 1억 원, 위치에 따라 평당 3억 원까지 땅값을 받을 수 있는 우리나라 최고의 번화가 강남에 폐허처럼 비어있는 건물들의 소유주 박 회장을 추적한다.

주변 건물들의 시세로 봐 한 달에 수백억 원의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강남 건물들은 왜 공실로 남겨진 것일까. 등기부등본에 존재하는 건물주는 강남 3대 부자라 불리는 박 회장이다.

박 회장은 1990년대 초 신문에 실린 종합토지세 순위 기사에서 이건희 삼성 회장보다 '종합토지세' 순위가 높았던 80대의 인물이다. 한 기자가 그에 대한 기사를 쓰고자 오랜 시간 접촉했지만, 그를 만나긴 커녕 전화통화조차 할 수 없을 만큼 박 회장의 존재는 잘 드러나지 않는다.

이에 강남 사람들은 박 회장을 가리켜 '은둔의 지배자'라 불렀다.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박 회장에 대한 진실을 추적하던 중 그의 건물을 추가로 찾아냈다. 강남을 비롯해 서초구, 종로구, 성북구, 광주광역시까지 대규모 부동산을 가지고 있엇다.

전문가가 분석한 결과 박 회장의 부동산 총액은 알려진 것만 약 1조5000억 원 규모다.

그런데 강남 부동산 중개인들 사이에서 박 회장의 빈 건물을 둘러싼 기이한 소문이 떠돌고 있었다.

한 강남 부동산 중개인은 "원 소유자는 이후락이나 DJ나 박정희인데 자기들의 정치자금을 드러낼 수 없으니깐 박 회장 명의로 사놨다. 그래서 팔지도 못한다"고 말했다.

심지어 박 회장이 과거 박정희 정권의 실세였던 사람의 운전기사였다는 이야기부터 사채업으로 크게 돈을 번 사람이라는 설까지 그를 둘러싼 갖가지 소문이 줄을 이었다.

박 회장을 둘러싼 소문은 사실일지, 정말 그의 재산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숨은 차명재산인 것인지, 아니면 박 회장 스스로 일궈낸 강남 부동산 신화인 것인지, 수조 원대 자산가 박 회장의 공실 건물을 둘러싼 미스터리는 6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555,000
    • -2.03%
    • 이더리움
    • 233,700
    • -5.96%
    • 리플
    • 319
    • -1.54%
    • 라이트코인
    • 79,100
    • -9.65%
    • 이오스
    • 4,365
    • -3.15%
    • 비트코인 캐시
    • 344,600
    • -5.17%
    • 스텔라루멘
    • 75.7
    • -4.3%
    • 트론
    • 19
    • -4.04%
    • 에이다
    • 68.5
    • -3.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000
    • -4.56%
    • 모네로
    • 78,650
    • -3.08%
    • 대시
    • 104,2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6,900
    • -2.27%
    • 82.2
    • -1.67%
    • 제트캐시
    • 62,250
    • +0.24%
    • 비체인
    • 5.51
    • -0.54%
    • 웨이브
    • 1,965
    • -2.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6
    • -2.59%
    • 비트코인 골드
    • 12,840
    • -0.62%
    • 퀀텀
    • 2,607
    • -1.06%
    • 오미세고
    • 1,200
    • -4.69%
    • 체인링크
    • 2,321
    • +7.21%
    • 질리카
    • 11.5
    • -0.86%
    • 어거
    • 12,45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