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해외건설협회, 제1차 중동 진출 전문가 협의회 개최

(사진출처=해외건설협회)
(사진출처=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협회는 중동지역에서 수주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의 진출 확대방안 모색을 위해 제1차 중동 진출 전문가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중동 정세 및 건설시장 전문가를 초청해 중동지역의 주요 현안을 살펴보고, 기업의 수주 활동 시 애로 및 건의사항 개진을 통해 중동시장을 효과적으로 공략할 수 있는 전략 도출을 위해 마련됐다.

외교부 중동1과 윤영기 과장, 유흥태 사무관, 중동2과 정선미 사무관, 국토교통부 해외건설지원과 이윤하 사무관 등 정부부처, 한국수출입은행 및 LH 등 유관기관과 대우건설, 대림산업, 삼성물산(건설), 포스코건설, 현대건설, GS건설 등 중동 진출 주요 기업 담당자 등이 참석했다.

발표에 나선 박현도 명지대학교 중동문제연구소 교수는 이란을 중심으로 한 최근 중동지역 정세 동향을 설명했다. 중동 건설 시장 전문가인 조성환 컨설턴트는 최근 외국기업의 중동 진출동향에 대해 분석하고 기업의 진출 전략을 제시했다.

기업들은 사우디, UAE를 중심으로 한 로컬콘텐츠 확대와 관련해 정부간 구축된 협력관계 등을 통해 측면 지원해줄 것을 요청했다. 파이낸싱을 동반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맞춤형 정책금융의 지원도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도 제시했다.

협회 관계자는 “참석한 기업들의 올해 중동지역 수주 전망을 종합해 볼 때 사우디, 이라크 등 주요 수주 텃밭에서 추가로 70억~80억 달러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올해도 중동지역에서 100억 달러 내외의 수주기록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08,000
    • -0.68%
    • 이더리움
    • 223,400
    • +1.92%
    • 리플
    • 309
    • -1.28%
    • 라이트코인
    • 83,050
    • -0.42%
    • 이오스
    • 4,810
    • +3.24%
    • 비트코인 캐시
    • 359,300
    • -0.33%
    • 스텔라루멘
    • 86.3
    • -0.35%
    • 트론
    • 18.6
    • +0.54%
    • 에이다
    • 68.6
    • -0.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100
    • +0.57%
    • 모네로
    • 82,750
    • +0.67%
    • 대시
    • 106,900
    • -2.29%
    • 이더리움 클래식
    • 7,385
    • -0.2%
    • 84.8
    • -0.24%
    • 제트캐시
    • 63,400
    • -1.09%
    • 비체인
    • 5.57
    • -2.62%
    • 웨이브
    • 2,021
    • -0.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5
    • -0.49%
    • 비트코인 골드
    • 13,200
    • -1.71%
    • 퀀텀
    • 2,673
    • +0.56%
    • 오미세고
    • 1,245
    • +0.24%
    • 체인링크
    • 1,893
    • -0.42%
    • 질리카
    • 12.1
    • -1.63%
    • 어거
    • 12,36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