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성관계 몰카' 정준영 첫 재판…"혐의 모두 인정"

▲가수 정준영이 10일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성관계 동영상 촬영 및 유포' 관련 1차 공판준비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가수 정준영이 10일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성관계 동영상 촬영 및 유포' 관련 1차 공판준비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성관계 동영상을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이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재판장 강성수 부장판사)는 10일 정 씨에 대한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 혐의 첫 공판준비기일을 열었다.

정 씨 측 변호인은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한다"며 ”검찰이 제시한 증거도 동의한다“고 밝혔다.

다만 집단 성폭행 혐의 사건이 기소되면 함께 재판을 받을 수 있게 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정 씨의 공범으로 지목된 가수 최종훈은 전날 구속됐다. 재판부는 병합 여부를 검토하기 위해 준비기일을 더 열기로 했다.

또 변호인은 불법 동영상 피해자들과 합의를 위해 재판부에서 피해자들의 국선변호인을 선임해 달라고 요청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들에 대한 국선변호인 선임을 검토할 방침이다.

정 씨는 카카오톡 대화방에 성관계 장면을 불법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11회에 걸쳐 불법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또 가수 최종훈과 함께 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했다는 의혹으로 고소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873,000
    • +4.87%
    • 이더리움
    • 323,300
    • +2.53%
    • 리플
    • 497
    • +2.47%
    • 라이트코인
    • 160,600
    • -1.47%
    • 이오스
    • 8,355
    • +4.56%
    • 비트코인 캐시
    • 512,000
    • +2.5%
    • 스텔라루멘
    • 165
    • +0%
    • 트론
    • 38.4
    • +0.52%
    • 에이다
    • 125
    • +1.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8,700
    • +0.28%
    • 모네로
    • 113,000
    • +1.8%
    • 대시
    • 194,900
    • +0.2%
    • 이더리움 클래식
    • 10,320
    • +1.17%
    • 155
    • +1.3%
    • 제트캐시
    • 114,700
    • +0%
    • 비체인
    • 9.41
    • +0.53%
    • 웨이브
    • 3,266
    • +0.74%
    • 베이직어텐션토큰
    • 418
    • +0%
    • 비트코인 골드
    • 32,470
    • +1.72%
    • 퀀텀
    • 4,332
    • +3.38%
    • 오미세고
    • 2,606
    • +1.91%
    • 체인링크
    • 2,060
    • -4.89%
    • 질리카
    • 28.3
    • +0%
    • 어거
    • 28,390
    • +0.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