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일본 검찰, 카를로스 곤 전 닛산자동차 회장 네 번째 기소

▲카를로스 곤 전 닛산 회장이 3월 6일(현지시간) 도쿄 구치소에서 보석 석방되고 나서 차 안에 앉아 있다. 도쿄/AP뉴시스
▲카를로스 곤 전 닛산 회장이 3월 6일(현지시간) 도쿄 구치소에서 보석 석방되고 나서 차 안에 앉아 있다. 도쿄/AP뉴시스

일본 검찰이 회사 자금을 유용한 혐의로 카를로스 곤 전 닛산자동차 회장을 다시 재판에 넘긴다.

20일(현지시간) 현지 언론들은 도쿄지검 특수부가 곤 전 회장을 회사법상 특별배임죄로 구속 만기일인 22일쯤 기소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곤 전 회장은 2015년 12월∼2018년 7월 회사 자금 1500만 달러(약 170억 원)를 오만의 판매대리점 SBA에 지출한 뒤 이 가운데 약 500만 달러를 자신이 실질적으로 소유한 레바논의 투자 회사 GFI의 계좌로 보내 빼돌린 혐의로 4일 다시 체포됐다.

곤 전 회장은 세 번째 체포 이후 법원의 보석 결정에 따라 지난달 6일 석방된 바 있다. 그는 지난해 11월 보수를 축소 신고한 혐의로 수사를 받은 후 네 차례 체포됐으며 네 번째 재판에 넘겨지게 됐다.

곤 전 회장 측이 무죄를 주장하고 있어 4개 사건과 관련한 법정 공방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곤 전 회장의 변호인은 다시 보석을 청구할 전망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64,000
    • +2.13%
    • 이더리움
    • 296,200
    • +0.33%
    • 리플
    • 459
    • +1.54%
    • 라이트코인
    • 107,100
    • +1.13%
    • 이오스
    • 7,290
    • +1.6%
    • 비트코인 캐시
    • 491,000
    • +3.63%
    • 스텔라루멘
    • 162
    • +2.53%
    • 트론
    • 31.3
    • +0.96%
    • 에이다
    • 102
    • +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5,000
    • -4.56%
    • 모네로
    • 101,500
    • +2.42%
    • 대시
    • 189,500
    • +0.63%
    • 이더리움 클래식
    • 8,525
    • +1.97%
    • 99.9
    • +4.27%
    • 제트캐시
    • 86,600
    • +2.3%
    • 비체인
    • 9.09
    • +4.72%
    • 웨이브
    • 3,623
    • +23.18%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4
    • +0.9%
    • 비트코인 골드
    • 27,000
    • +1.58%
    • 퀀텀
    • 3,525
    • +1.84%
    • 오미세고
    • 2,344
    • +0.42%
    • 체인링크
    • 1,432
    • -1.85%
    • 질리카
    • 24.9
    • +4.18%
    • 어거
    • 27,940
    • +1.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