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상습 체불사업주 242명 명단 공개… 1억 이상 43명

(고용노동부)
(고용노동부)

상습적으로 임금을 체불한 사업주 명단이 공개됐다.

고용노동부는 3일 상습 체불사업주 242명의 명단을 공개하고 419명에 대해서는 대출제한 등 신용 제재를 가한다.

임금체불 사업주 명단 공개는 근로기준법에 따른 것이다. 최근 3년 동안 임금체불로 2번 이상 유죄가 확정되고 최근 1년 동안 체불액이 3000만 원 이상인 사업주가 대상이다.

명단이 공개되면 3년간 성명, 나이, 주소, 사업장명, 소재지 등 체불 사업주의 개인정보와 체불액 등이 관보, 고용노동부 홈페이지, 지방고용노동관서 게시판 등에 게시된다.

신용제재 대상자가 되면 성명, 상호, 주소, 사업자등록번호·법인등록번호 등 인적사항과 체불액이 한국신용정보원에 제공되고 7년간 신용관리 대상자로 분류돼 대출 제한의 불이익을 받는다.

이번에 명단이 공개된 사업주 중에는 고의로 취약한 고령 노동자를 고용해 지속적으로 임금을 체불해 그 피해자가 50여 명에 이르는 사업주도 포함돼 있다. 대상자 중 43명은 1억 원 이상 체불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제조업(81명)이 가장 많았고 건설업(73명), 금융·보험·부동산 및 사업서비스업(51명), 도소매 및 음식·숙박업(23명), 운수·창고 및 통신업(13명)이 뒤를 이었다.

사업장 규모별로는 5인 미만 사업장의 사업주(104명)가 가장 많았고 5~29인 사업장(95명), 30~99인 사업장(16명), 100~299인 사업장(4명), 300인 이상 사업장(1명) 순이었다.

지역별로는 인천·경기권(100명)과 부산·경남·울산권(42명)이 많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930,000
    • -4.4%
    • 이더리움
    • 251,400
    • -4.59%
    • 리플
    • 372
    • -3.62%
    • 라이트코인
    • 108,600
    • -5.4%
    • 이오스
    • 4,779
    • -5.17%
    • 비트코인 캐시
    • 360,600
    • -3.78%
    • 스텔라루멘
    • 111
    • -3.47%
    • 트론
    • 29.4
    • -9.53%
    • 에이다
    • 88
    • -3.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400
    • +1.01%
    • 모네로
    • 95,000
    • -3.35%
    • 대시
    • 153,300
    • -5.95%
    • 이더리움 클래식
    • 7,220
    • -4.43%
    • 98
    • -3.92%
    • 제트캐시
    • 93,050
    • -6.85%
    • 비체인
    • 7.54
    • -4.19%
    • 웨이브
    • 2,136
    • -5.9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0
    • -5.4%
    • 비트코인 골드
    • 27,230
    • -5.38%
    • 퀀텀
    • 3,615
    • -7.23%
    • 오미세고
    • 1,849
    • -7.55%
    • 체인링크
    • 3,985
    • -4.11%
    • 질리카
    • 17
    • -2.29%
    • 어거
    • 17,530
    • -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