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EPL] '손흥민 3경기 연속골' 토트넘, 레스터에 3-1 완승…가생이닷컴, 토트넘 팬들 반응은?

(출처=토트넘 홋스퍼 인스타그램)
(출처=토트넘 홋스퍼 인스타그램)

손흥민이 3경기 연속골을 넣은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3-1 승리를 거두며 프리미어리그 4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토트넘 팬들은 손흥민의 골에 환호하며 "소니야 말로 올해의 플레이어!"라고 극찬했다.

손흥민은 1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레스터 시티와의 26라운드 홈 경기에서 2-1로 앞선 후반 추가시간 팀의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이번 시즌 15호 골이자, 리그 11호 골이다.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프리미어리그 4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20승 6패(승점 60)로 리그 3위 자리를 지켰다. 리그 1위와 리그 2위인 맨체스터 시티(21승 2무 4패·승점 65), 리버풀(20승 5무 1패·승점 65)와는 승점 5점차를 유지하며 리그 우승 경쟁에 바짝 다가섰다.

가생이닷컴은 이날 손흥민의 골에 힘입어 토트넘이 레스터 시티를 꺾자 토트넘 팬들의 반응을 공개했다.

아이디 'netsaver'은 "이제 루카스를 넣자. 수요일에 꿀 따러 가야하니까 손흥민은 좀 아끼자고"라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도르트문트와의 경기를 앞두고 손흥민을 쉬게 했으면 하는 바람을 전했다.

아이디 'ㄴRodin-V'는 "나는 정말로 (손흥민의) 어떤 발이 약발인지, 어떤 발이 주로 사용하는 발인지 모르겠어. 그의 모든 장거리 슛은 왼발인거 같다고 생각하면 오른발로 슛을 하고"라며 손흥민이 양발로 다양한 득점을 펼치는 것을 칭송했다.

아이디 'charcoal-teeth'는 "시소코의 좋은 패스. 쏘니의 엄청난 달리기"라며 두 사람의 합작으로 득점을 올린 데 대해 기뻐했다.

아이디 'sba22s'는 "손날도를 올해의 선수(Player of the year) 후보에 올릴 시간이야. 숫자로 본다면 손흥민보다 위에 있는 선수는 단 한 명뿐이야.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시티). 손흥민은 11골, 아구에로는 3골 더 많은 14골. 그러나 손은 258분 더 적게 뛰었어.(살라는 130분당 1골, 손흥민 123분당 1골, 오바메양 134분당 1골, 마네 169분당 1골, 아자르 161분당 1골)"라고 분석했다.

아이디 'chk0812'도 "소니가 올해의 플레이어야! 우리가 항상 손흥민을 최고로 필요로할 때, 항상 뚝 튀어나와서 해결해줘"라며 극찬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