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명그룹, 창립 40주년 비전 선포식 개최···“글로벌 체인 호텔·리조트 원년”

▲대명그룹 창립 40주년 엠블럼(제공=대명그룹)
▲대명그룹 창립 40주년 엠블럼(제공=대명그룹)
“대명이 없다면 우리의 삶이 행복해 질 수 없다고 생각하게 만들겠습니다”

대명그룹이 지난 7일 창립 40주년을 맞아 홍천 대명 비발디파크에서 비전선포식을 갖고 앞으로 이어질 100년을 위한 비전을 발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비전선포식에는 박춘희 대명그룹 회장과 박흥석 대명그룹 부회장, 서준혁 대명그룹 부회장, 김정훈 대명그룹 사장, 서경선 티피앤이 사장, 최주영 대명호텔앤리조트 대표이사, 이태일 대명건설 대표이사, 권광수 대명스테이션 대표이사 등의 경영진과 각 계열사 임원이 참석했다.

창립 40주년 비전선포식은 서준혁 대명그룹 부회장이 직접 주재했고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계열사별 미션과 비전 △변화와 혁신을 위한 전략 △신규 산업 진출 등을 강조하는 내용의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했다.

서준혁 대명그룹 부회장은 개회사에서 “굳건한 대명그룹이 있기까지는 모든 임직원들이 함께 힘을 모아줬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국내를 넘어 세계로 발돋움 하는 글로벌 기업이 되기 위해 다시 한번 변신을 시도하려 한다”고 말했다.

이어 대명그룹의 주력 계열사인 대명호텔앤리조트의 글로벌 체인화 방안과 반려동물 사업을 설명하고 향후 40년의 중요성에 대해 역설했다.

서 부회장은 “올해는 대명호텔앤리조트가 글로벌 체인 호텔&리조트로 거듭나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최근 고령화와 저출산에 따라 반려동물 산업이 급성장하면서 펫팸족 1000만 시대가 열린 만큼 펫 호텔을 만드는 등 반려동물과 관련된 토탈 서비스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열린 대명그룹 40주년 비전선포식에는 임직원과 임직원 가족 700여명이 참석했으며, 참석자들은 대명그룹 회장과 부회장 등의 경영진과 소통하고 함께 사진촬영을 하는 등 자유로운 분위기가 연출됐다. 이번 비전선포식은 대명그룹의 가슴 벅찬 대장정에 모두가 한마음으로 동참해 주시길 간절히 부탁 드린다는 서준혁 대명그룹 부회장의 당부를 끝으로 종료됐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