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스카이캐슬(SKY캐슬) 첫방, 예상 밖으로 터졌다?…반응 심상치않아

(SKY캐슬(스카이캐슬) 캡처)
(SKY캐슬(스카이캐슬) 캡처)

'SKY캐슬'(스카이캐슬)에 대해 넘사벽 반응이 나오고 있다.

지난 23일 첫방송된 'SKY캐슬'은 미스터리한 사건으로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JTBC 새 금토드라마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리얼 코믹 풍자극이다. 김정난, 염정아, 이태란, 정준호 등이 출연한다.

소재에 걸맞게 아들을 의대에 합격시킨 엄마 이명주(김정난)를 중심으로 극적인 전개가 시선을 압도했다.

한서진(염정아), 노승혜(윤세아)는 그의 합격 포트폴리오를 얻고자 혈투를 벌였고, 그런 과정에서 이명주가 갑작스레 자살하는 등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피튀기는 일상을 그렸다.

시청자들은 베테랑 연기자들의 노련한 연기에 감탄을 보내는가 하면 독특한 소재와 스토리 자체가 흥미롭다고 환호했다. 무거운 소재를 연기 잘하시는 배우들이 적절하게 풀어냈다는 평이다.

한편 'SKY캐슬' 시청률은 닐슨코리아 기준으로 1.7%이나 화제성만큼은 인정받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