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해피투게더3’ 장덕철, 음원 사재기 부모님도 의심해 “우린 느린 정주행”

(출처=KBS2 '해피투게더3' 방송캡처)
(출처=KBS2 '해피투게더3' 방송캡처)

그룹 장덕철이 음원 사재기에 대해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의 ‘내 이름을 불러줘’ 코너에서는 장덕철이 출연해 최근 불거진 음원 사재기에 대해 해명했다.

이날 장덕철은 “음원 사재기 논란이 있었다. 먼저 우리 회사는 사재기 할 만큼 규모가 크지 않다. 그것은 손이 닿을 수 없는 영역이고 그럴 바에야 다른 좋은 곳에 쓴다”라고 답답한 심정을 드러냈다.

이어 장덕철은 “부모님도 의심을 하더라. 주변에서 하도 뭐라고 해서 그렇다”라며 “2년 전 노래가 갑자기 역주행을 한 것은 아니다. 단계별로 조금씩 상승한 느린 정주행이였는데 역주행이라고 나온 거다”라고 해명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