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울원전 2호기 원자로, 원인 미상으로 자동정지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12일 오전 10시 30분께 한울원전 2호기(가압경수로형 95만kW급) 원자로가 자동 정지했다고 밝혔다.

한울원자력본부는 이날 한울원전 2호기 터빈밸브를 시험 가동하던 중 습분분리재열기의 과압보호용 파열판이 비정상적으로 움직여 터빈을 수동으로 멈췄다.

이후 원자로에서 보호신호가 발생하면서 원자로가 자동으로 정지했다. 이 과정에서 증기가 터빈건물 밖으로 나왔다.

한울원전 측은 원자로가 안전상태를 유지하고 있고, 이번 정지에 따른 방사선 영향은 없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