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청와대, 김종필 전 총리 별세에 "그의 빈자리는 더 커 보일 것”

(출처= 청와대 홈페이지)
(출처= 청와대 홈페이지)

청와대가 23일 김종필 전 국무총리 별세와 관련해 “한국 현대 정치사에 남긴 고인의 손때와 족적은 쉬 지워지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삼가 조의를 표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수석은 “고인의 존재감만큼이나 그의 빈자리는 더 커 보일 것이며 우리는 오래도록 아쉬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청와대는 빈소에 한병도 정무수석을 보내 대통령 명의의 조화를 전달하고 조의를 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4,939,000
    • +12.21%
    • 이더리움
    • 398,600
    • +8.4%
    • 리플
    • 568
    • +3.27%
    • 라이트코인
    • 161,200
    • +0.06%
    • 이오스
    • 8,705
    • +3.32%
    • 비트코인 캐시
    • 595,000
    • +6.25%
    • 스텔라루멘
    • 171
    • +4.9%
    • 트론
    • 43.2
    • +0.23%
    • 에이다
    • 148
    • +12.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1,400
    • +0.74%
    • 모네로
    • 123,900
    • -5.34%
    • 대시
    • 211,700
    • +0.57%
    • 이더리움 클래식
    • 11,250
    • +4.45%
    • 163
    • +1.24%
    • 제트캐시
    • 134,500
    • +2.12%
    • 비체인
    • 10.3
    • -4.62%
    • 웨이브
    • 3,242
    • +1.7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1
    • +1.06%
    • 비트코인 골드
    • 36,670
    • +6.87%
    • 퀀텀
    • 6,575
    • +31.52%
    • 오미세고
    • 3,183
    • +15.2%
    • 체인링크
    • 2,537
    • +9.35%
    • 질리카
    • 26.2
    • -0.38%
    • 어거
    • 29,310
    • +2.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