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개그맨 김태호, 군산 화재로 사망…동료들도 애도 물결 “기도하는 마음으로”

(출처=서인아SNS)
(출처=서인아SNS)

군산 화재 사로로 안타깝게 사망한 개그맨 김태호에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19일 트로트 가수 서인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아생전 고인과 함께한 사진을 게재하며 “몇 주 전만 해도 오빠와 이렇게 행사를 함께했다. 오랜만에 호흡도 잘 맞는다며 칭찬해주고 늘 1순위로 예뻐해 주던 오빠다”라고 애도했다.

이어 서인아는 “무슨 일 있음 꼭 전화 와서 일 같이하자고 먼저 손 내밀어주던 오빠다. 갑자기 이게 무슨 일인지. 믿기지 않아 한참을 울었다”라며 “힘든 거 다 접어두고 하늘나라에서는 맘 편하게 푹 쉬세요”라고 명복을 빌었다.

또한 개그맨 후배 심진화 역시 자필로 “죄송하다. 오늘 좀 기도하는 마음으로 보내야 할 것 같아 라이브 방송을 잠시 미룬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하며 고인을 애도했다.

한편 이날 지난 17일 군산 주점 화재로 인해 개그맨 김태호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고인은 자선골프대회 참석을 위해 미리 군산을 찾았고 지인을 만나기 위해 술집을 방문했다가 화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빈소는 성남중앙병원 장례식장 4층 귀빈실에 차려졌으며 발인은 21일, 장지는 용인 평온의 숲이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