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뉴이스트’ 강동호, 성추행 무혐의…소속사 측 “결백 입증된 것”

▲강동호(이투데이DB)
▲강동호(이투데이DB)

그룹 뉴이스트의 멤버 강동호(백호)가 성추행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16일 뉴이스트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6일) 검찰로부터 강동호가 무혐의 처분을 받았음을 공식 통보받았다”라고 전했다. 법적 공방 8개월 만이다.

소속사 측은 “애초 사실이 아닌 일이었고 결백하다는 것이 입증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해 6월 A씨는 강동호가 중학교 재학 시절이던 2009년 학원 차에서 성추행을 했다고 주장하며 그를 고소했다. 이에 강동호 측은 사실무근인 허위 사실을 주장 및 최초 유포한 문제의 당사자에 대해 책임을 묻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죄로 고소장을 접수, 고소를 진행 중이다.

한편 강동호는 ‘뉴이스트’의 유닛 ‘뉴이스트W’로 활동 중이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