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에스티팜 “JP모건서 혁신신약 후보물질 기술수출 가능성 확인”

다국적ㆍ바이오기업ㆍ투자자와 1대1 비즈니스 미팅 다수 진행…관심 모아

동아쏘시오홀딩스의 자회사인 에스티팜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바이오기업 및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대장암 치료제와 혈전증 치료제 , 에이즈 치료제 등 혁신신약 후보물질을 소개하는 일대일 미팅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미팅을 통해 에스티팜은 혁신신약들의 전임상 결과 및 임상진입 전략을 소개했으며, 참여한 업체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아 향후 공동개발 및 투자에 대한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미국 에모리 대학과 진행 중인 신규 기전의 에이즈 치료제에 대해 많은 관심이 모아져 향후 라이센싱 아웃에 대한 밝은 전망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에스티팜의 혁신신약 후보물질인 대장암 치료제 STP06-1002는 암세포에 대한 뛰어난 선택성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암 관련 혈전증 치료제 STP02-3725는 담즙산 유도체를 이용한 신개념 경구용 항응고제 후보물질이다. 에이즈 치료제 STP03-0404는 기존 치료제의 약제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후보물질이다. 이번 미팅에서 소개된 이들 3가지 물질은 내년 글로벌 임상시험을 위한 마지막 단계에 있다.

김경진 에스티팜 사장은 “효율적인 신약개발 전략을 추구하는 에스티팜은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현재 다양한 항암제와 항바이러스 분야의 신약개발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는 혁신신약 개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