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특징주] 큐로컴, 큐로그룹 3000억 펀드 조성...신약 파이프라인 확대 기대 ↑

큐로컴이 상승세다. 큐캐피탈이 하반기 30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바이오부문에 대규모 투자를 진행할 계획인 가운데, 신약 파이프라인 확대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29일 오전 10시 13분 현재 큐로컴은 전일 대비 5.50% 오른 2685원에 거래되고 있다.

김동준 큐캐피탈 대표는 26일 본지와 인터뷰에서 "하반기 30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고 약 1000억 원을 바이오 분야에 중점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큐캐피탈의 전체 운용자산(AUM)은 1조2000억 원 규모다. SK증권 인수 과정에서는 유상증자 및 전환사채(CB) 발행 등을 통해 약 800억 원의 자금을 추가로 조달했다.

이 회사는 앞서 스마젠을 통한 관련 경험을 축적했다. 800억 원을 투자해 100% 지분을 인수한 스마젠은 최근 에이즈백신 임상 1상에 성공했다. 에이즈백신 후보 물질을 개발한 강칠용 박사와 스마젠 대표 이상균 박사가 고문으로 이번 펀드 투자에 참여할 계획이다.

큐로컴은 대규모 바이오 투자의 최종 수혜업체로 거론된다. 스마젠 외에 신약 파이프라인 확대 기대감이 반영됐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