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싱글와이프’ 장채희, 남편 김창렬 라디오에 직접 노래 신청…선곡은 ‘아모르 파티’

[이투데이 한은수 객원기자]

▲안선영, 장채희-가희(출처=KBS2 ‘싱글와이프’방송캡처)
▲안선영, 장채희-가희(출처=KBS2 ‘싱글와이프’방송캡처)

가수 김창렬이 부산으로 여행을 떠난 아내 장채희를 보며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13일 방송된 KBS2 ‘싱글와이프’에는 부산으로 여행을 떠난 김창렬의 아내 장재희와 가희, 안선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선영은 이동하는 차 안에서 라디오 DJ 못지않은 자연스러운 진행과 노래 선곡으로 흥겨운 분위기를 만들었다.

특히 안선영은 김연자의 ‘아모르 파티’를 틀어놓고 노래를 부르며 춤을 줬고 가희 역시 “이 노래 진짜 대박이다”라며 고개를 흔들었다.

그 흥겨운 분위기는 스튜디오로 그대로 전달 됐고 이를 지켜보던 김창렬은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그러면서 “우리 아내가 저 노래를 저기서 들었구나. 며칠 전에 제 라디오에 ‘아모르 파티’를 직접 신청했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