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박근혜 소환] 정우택 “법과 원칙에 따라 진실 규명해야”

[이투데이 정용욱 기자]

“개헌 통해 근본적 구조 결함 고쳐야”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이동근 기자 foto@(이투데이DB)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이동근 기자 foto@(이투데이DB)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 소환에 대해 “외압이나 여론에 휘둘리지 말고 법과 원칙에 따라 실체적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말하고 “또 국가 품격과 국민 통합을 고려해 (박 전 대통령) 예우에 각별히 신경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원내대표는 “헌정사상 4번 째 대통령 검찰 출두 모습을 보면서 저뿐만 아니라, 국민 모두가 국가적 비극에 안타까움을 느꼈을 것”이라며 “불행한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반복되는 불행을 막기 위해 개헌을 통해 근본적 구조결함을 고쳐 1인 집중 권력을 분산시키고 특정 당이 국회를 지배할 수 없는 구조에서 국가를 운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