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내일 날씨] 찬바람에 기온 '뚝' 서울 영하 7도

[이투데이 박규준 기자]

절기상 '우수(雨水)'인 18일은 맑지만 다소 추운 날씨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 한파특보가 17일 오후 10시를 기해 발효되는 가운데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진다고 밝혔다.

18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0도에서 0도, 낮 최고기온은 2도에서 8도로 전날보다 더 추울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더욱 낮아 춥겠다"며 "일부 중부내륙과 강원산지에서 아침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울릉도와 독도에는 낮부터 밤까지 5mm내외의 강수가 예보됐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