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통계청, 스리랑카에 한국 통계시스템 구축

통계청은 2014년부터 3년에 걸쳐 스리랑카 통계청에 우리나라의 통계시스템을 구축했다고 29일 밝혔다. 통계자료 수집부터 서비스에 이르는 스리랑카 통계작성의 전 과정을 개선했다는 설명이다.

앞서 통계청은 2014년 스리랑카 통계 통합 데이터베이스(DB) 및 서비스시스템(LANKASIS)을 구축했다. 지난해에는 교육장 신설 및 강사 육성을 통해 스리랑카의 통계인적역량강화 사업을 추진했다.

올해는 정보기술(IT)에 기반한 통계자료수집시스템(CAPI)을 전수하고 관련 기자재를 제공했다. CAPI 시스템 구축을 위해 IT 전문가를 현지에 5회 파견해 현지조사와 스리랑카 통계청 직원 교육 및 컨설팅, 시범 테스트를 실시했다. 스리랑카는 2017년 노동력조사부터 해당 시스템을 적용할 예정이다.

통계청 관계자는 “개도국 경제개발의 첫 단추를, 국가경제개발의 가장 중요한 기초 공공재인 국가통계 선진화에서 찾고자 했다. 그 일환으로 스리랑카 통계역량강화사업을 3년에 걸쳐 추진했다”며 “내년부터는 라오스, 에콰도르, 콜롬비아 등 국가로 통계역량강화사업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