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애프터스쿨 졸업 주연, 근황은?…이상형 "엑소 12명 좋아한다" 솔직

(사진제공=플레디스)
(사진제공=플레디스)

유이가 이상윤과 알콩달콩 열애로 관심을 끌고 있는 가운데, 유이와 '애프터스쿨'에서 함께 활동한 주연(본명.이주연)의 근황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주연은 인터넷 얼짱 출신으로 인형 같은 미모로 데뷔 전부터 유명세를 탔으며, 2009년 '애프터스쿨' 싱글 앨범 'New Schoolgirl'으로 데뷔했다.

주연은 KBS 1TV '웃어라 동해야' KBS 2TV '전우치' MBC '개과천선'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도 인정받았다.

주연은 본격적인 연기자 활동을 이유로 2015년 애프터스쿨에서 탈퇴한 뒤, 현재 차기작을 물색하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주연은 간간이 영화 시사회에서 모습을 드러내며 얼짱 출신다운 미모를 뽐내고 있다.

최근에는 리지의 생일 파티에 나나, 정아, 레이나, 가은 등과 함께한 모습이 포착되며 여전한 우정을 과시했다.

한편 주연은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 이상형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애프터스쿨 멤버들은 '뷰티'를 주제로 이야기하던 중 취재하고 싶은 연예인을 각각 밝혔고, 주연은 "엑소 12명이 다 좋다"라고 말해 이상형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