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가야금 연주자 한테라, 美 그래미상 심사위원으로 선출

▲가야금 연주자 한테라.(사진제공=폴리뮤직)
▲가야금 연주자 한테라.(사진제공=폴리뮤직)
가야금 연주자 한테라가 미국 그래미상 심사위원으로 선출됐다.

미국 레코딩 예술과학 아카데미(NARAS)는 지난 15일(현지시간) 한테라의 그 동안 음반 작업 및 국내외 연주활동, 음악적 역량 및 예술성, 인지도 등을 고려해 NARAS 회원이자 최고위 등급인 그래미상 심사위원으로 최종 통보했다.

NARAS 규정상 심사위원 및 회원 통계를 공식 발표하지 않고 있지만, 회원 가운데 아시아 출신 및 아시아 고전 악기 연주자는 거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미상은 미국 할리우드에서 발족된 NARAS에서 음악계에 뛰어난 업적을 남긴 예술가들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책상의 음악(at the desk)이 아닌 실제 현장 음악인을 위한 상'이라고 홈페이지를 통해 명시하고 있다. 1957년 제정돼 1959년부터 매년 봄마다 시상식이 열리며 팝, 클래식 등 모든 장르를 총 43개 부문에 걸쳐 시상한다. 역대 수상자로는 마이클 잭슨, 셀린디옹, 엔리오 모리꼬네, 첼리스트 요요마, 작곡가 피에르불레즈 등이 있다.

한테라는 그래미상 수상자 투표권을 가지며, 임기는 1년이지만 무한 연장제다. 또한 자신도 그래미상에 출품할 자격을 가진다.

지난 19일 한불수교 130주년 기념 음악회를 위해 내한한 한테라는 27일 르몽드 코리아 초청강연, 30일 조각가 최인수와 함께 아트링크에서 '태고의 바람' 갤러리 콘서트를 마친 뒤, 5월 뉴욕에서 열리는 그래미상 콘퍼런스 참여를 통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419,000
    • +4.59%
    • 이더리움
    • 201,800
    • +1.76%
    • 리플
    • 386
    • +0%
    • 라이트코인
    • 90,850
    • +1.96%
    • 이오스
    • 6,175
    • +2.15%
    • 비트코인 캐시
    • 351,500
    • +2.92%
    • 스텔라루멘
    • 136
    • -1.44%
    • 트론
    • 29.1
    • -0.68%
    • 에이다
    • 91.8
    • +2.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150
    • -0.37%
    • 모네로
    • 80,800
    • +1.06%
    • 대시
    • 143,000
    • -0.27%
    • 이더리움 클래식
    • 6,990
    • +1.74%
    • 90
    • +0%
    • 제트캐시
    • 81,250
    • +2.91%
    • 비체인
    • 9.63
    • -0.72%
    • 웨이브
    • 3,563
    • -3.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471
    • -3.08%
    • 비트코인 골드
    • 20,690
    • +1.72%
    • 퀀텀
    • 3,318
    • +1.68%
    • 오미세고
    • 2,171
    • -0.36%
    • 체인링크
    • 1,196
    • -3.31%
    • 질리카
    • 24.7
    • +1.64%
    • 어거
    • 29,590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