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中리창에 “북핵·러북 군사협력...중국, 평화 보루 역할해달라”

입력 2024-05-26 19: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6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6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6일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와의 한중 회담에서 북한의 핵개발 등 위협 상황과 관련해 “평화의 보루 역할을 수행해 달라”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 연 리 총리와의 회담에서 “북한이 핵개발을 지속하는 상황, 유엔 안보리 결의를 지속 위반하는 상황, 러시아와 군사 협력을 지속하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한반도 안보 문제, 역내 평화 문제, 남중국해, 동중국해 문제가 산적해 있지만 개별적으로 나눠 구체적인 대화를 한 것은 아니다”며 “지금 당면한 게 북핵 위협이어서 여기에 대해 윤 대통령이 구체적으로 언급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납북자 문제, 남북한 안보 현안 등 여러 가지가 있지만 시간 제약상 민생, 경제협력 문제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며 이날 저녁 열리는 한중일 정상회의 만찬, 27일 열리는 정상회의에서 충분히 의견을 교환할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ICBM을 활용한 북한의 정찰위성 발사가 임박했고 다른 미사일 도발을 섞어서 할 수 있다”며 “한중일 정상회의 개최 직후에도 우리 정부로서 안보대비태세를 확고하게 챙기겠다”고 했다.

이날 한중 회담에서 윤 대통령의 방중 또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 이야기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오늘은 중국 총리와 회담하는 자리였다. 중국 국가 주석의 방한 문제나 우리 대통령의 방중 문제에 대해 구체적으로 거론된 자리는 아니었다”며 “앞으로 기회 있을 때 이런 문제는 계속 협의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굿파트너' 시청률 막 터졌는데…파리 올림픽에 직격탄 맞은 방송가 [이슈크래커]
  • "돈 없어 해외여행 간다"…'바가지 숙박요금'에 국내 여행 꺼려 [데이터클립]
  • '양주 태권도장 학대' 5세 남아 끝내 사망…의식불명 11일 만
  • 구제역·전국진 구속될까…'쯔양 공갈 협박 혐의' 영장실질심사 25~26일 예정
  • 북한, 또 대남 오물풍선 살포…경기 북부로 "낙하 주의"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가계부채 체질개선’ 나선 당국, 금리 따라 울고 웃는 차주 구할까 [고정금리를 키워라上]
  • 2금융권 부실채권 ‘눈덩이’…1년새 80%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040,000
    • -1.21%
    • 이더리움
    • 4,807,000
    • -0.08%
    • 비트코인 캐시
    • 515,500
    • -2.18%
    • 리플
    • 837
    • +0%
    • 솔라나
    • 242,700
    • -0.98%
    • 에이다
    • 573
    • -2.22%
    • 이오스
    • 828
    • +2.86%
    • 트론
    • 187
    • +1.08%
    • 스텔라루멘
    • 142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150
    • -1.19%
    • 체인링크
    • 19,210
    • -0.41%
    • 샌드박스
    • 448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