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국내 4개 파운드리와 팹리스 스타트업 육성

입력 2024-04-23 12: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MPW 제작 기회 및 비용 등 지원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부)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DB하이텍, SK키파운드리 등 국내 4개 파운드리와 팹리스 스타트업 육성에 나선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3일 판교 창업존에서 창업정책관 주재로 한국팹리스산업협회와 4개 파운드리사, 서울대학교 시스템반도체 산업진흥센터 교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팹리스-파운드리 상생협의회’를 개최했다.

상생협의회는 우리나라 팹리스 산업과 시스템반도체 전반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팹리스 업계와 파운드리, 중기부 관계자가 참여하는 정례적인 소통 채널이다. 중소 팹리스의 애로를 해결하고 협력 방안을 구체화해 상생 협력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2022년 발족해 올해 6회를 맞았다.

이번 상생협의회에서는 서울대학교 시스템반도체 산업진흥센터 최기창 교수의 ‘시스템반도체 산업 동향 및 주요 이슈’ 발표를 시작으로, ‘2024 팹리스 챌린지’의 세부 추진계획, 팹리스 협회에서 제안한 팹리스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정책 방향성 등이 주로 논의됐다.

이와 함께 중기부는 이날 2024년 팹리스 챌린지를 공고했다. 팹리스 챌린지는 국내 파운드리와 공동으로 유망 팹리스 스타트업을 선정하고 MPW(Multi-Project Wafer) 소요 비용과 신제품 제작 기회 등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2022년부터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됐으며, 현재까지 10개사가 선정돼 지원을 받았다. MPW는 웨이퍼 한 장에 다수의 프로젝트 칩 설계물을 올려 시제품이나 연구를 목적으로 하는 제품 개발 방식을 말한다.

이번 챌린지는 삼성전자 파운드리만 참여하던 이전과 달리, 팹리스산업협회가 지난 상생협의회의에서 제안한 국내 모든 파운드리의 챌린지 참여 요청을 DB하이텍과 SK키파운드리가 받아들이면서 처음으로 국내 모든 파운드리가 참여하는 챌린지로 확대됐다.

공고에 따라 국내 파운드리 3개사의 MPW 공정 이용을 희망하는 창업 10년 이내의 유망 팹리스 스타트업을 모집해 서류와 발표 평가를 통해 최종 5개의 스타트업을 선정한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파운드리의 MPW 제작 공정을 우선 이용하고, 기업당 1억 원에서 최대 2억 원의 소요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조경원 창업정책관은“미국과 중국의 반도체 패권 경쟁과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의 삼고 현상으로 반도체 업계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으나 작년 말부터 반도체 수출 증가 등 반도체 관련 경기가 점차 회복하고 있다”면서 “중기부는 이런 상황에서 중소 팹리스가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초격차 프로젝트, 글로벌 대기업 등과 교류 협력 등을 통해 팹리스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24 팹리스 챌린지 공고 세부 내용은 K-Startup 포털과 중기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우리나라서 썩 꺼져"…관광객에 물총 쏘는 '이 나라', 남 일 아니다? [이슈크래커]
  • “언니 대체 왜 그래요”…조현아 ‘줄게’ 사태 [요즘, 이거]
  • 카카오 김범수, 결국 구속…카카오 AI·경영 쇄신 ‘시계제로’
  • 바이오기업도 투자한다…국내 빅5가 투자한 기업은?
  • [상보] 뉴욕증시, 기술주 랠리 힘입어 상승…'바이든 리스크' 없었다
  • 임상우 vs 문교원, 주인공은 누구?…'최강야구' 스테이지 스윕승 대기록, 다음은 사직
  • 성큼 다가온 파리 올림픽 개막…성패 좌우할 '골든데이'는 29일
  • 입주물량 매년 10만 가구씩 '뚝뚝'…착공 실적은 역대 최저 수준[부동산시장 3대 절벽이 온다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7.23 09:2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554,000
    • -0.54%
    • 이더리움
    • 4,825,000
    • -2.13%
    • 비트코인 캐시
    • 541,000
    • -3.39%
    • 리플
    • 849
    • +2.41%
    • 솔라나
    • 251,300
    • -2.03%
    • 에이다
    • 595
    • -4.49%
    • 이오스
    • 818
    • -3.76%
    • 트론
    • 186
    • -1.59%
    • 스텔라루멘
    • 146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900
    • -3.77%
    • 체인링크
    • 19,560
    • -4.82%
    • 샌드박스
    • 464
    • -4.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