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직원에 인기’ 편의점 CU, 말레이 삼성SDI 공장에 개점

입력 2024-04-14 09:40 수정 2024-04-14 09: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일 평균 매출 현지 점포보다 4.5배 높아…삼각김밥 인기

▲8일 말레이시아 CU 삼성SDI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한 행사에서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TFT 팀장(왼쪽 두번째)과 현지 삼성SDI 관계자들이 테이프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BGF리테일)
▲8일 말레이시아 CU 삼성SDI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한 행사에서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TFT 팀장(왼쪽 두번째)과 현지 삼성SDI 관계자들이 테이프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BGF리테일)

BGF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CU가 말레이시아 스름반에 있는 현지 삼성SDI 배터리 생산 공장 내에 점포를 열며 K-편의점 전파에 나섰다.

CU는 8일 말레이시아 삼성SDI 공장 카페테리아 내 ‘삼성(SAMSUNG)SDI점’을 그랜드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말레이시아 삼성SDI점은 CU가 현지에서 운영 중인 142개 매장(3월 기준) 중 첫 번째로 개점한 공장 내 점포다. 삼성SDI 배터리 1공장 내 임직원들은 CU의 상품과 서비스를 사내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2공장이 완공되면 이용률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BGF리테일에 따르면 오픈 첫날부터 삼성SDI 임직원 반응은 뜨거웠다. 오픈 당일 일 평균 매출은 현지 일반 점포보다 4.5배 가량 높았다. 말레이시아에서 CU가 한국 문화를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인식돼 2030대 젊은 층으로 구성된 공장 근로자들의 반응이 뜨거웠다는 후문이다.

삼성SDI점에서 오픈 첫날 최다 판매된 상품 순위를 보면, 상위 10위까지 상품 중 6개가 한국 제품이었다. 1위는 한국형 아이스티가 차지했다. 치킨마요 삼각김밥(3위), K-핫닭강정(4위), 칸타빌레 피치아이스티(6위), 불닭마요 치킨삼각김밥(7위), 스파이시 갈릭비프 컵밥(9위) 등 한국 음료, 간편식, 즉석조리 상품이 골고루 판매됐다.

CU는 이번 개점을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수도인 쿠알라룸푸르 인근 조호바루, 말라카, 페낭 등으로 개점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 태스크포스(TF) 팀장은 “국내에서도 삼성SDI 공장 내 4개 점포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어 이번 말레이시아 삼성SDI 개점도 원활한 협조 아래 진행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CU만의 우수한 운영 시스템, 차별화된 상품 및 서비스들을 적극 전파해 K편의점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U는 2018년 몽골, 2021년 말레이시아, 2024년 3월 카자흐스탄에 잇따라 진출하며 해외 사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3월 기준 기준 CU는 몽골 394점, 말레이시아 142점, 카자흐스탄 3점까지 총 539점을 운영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데드풀과 울버린', 이대로 '마블의 예수님' 될까 [이슈크래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선수 주요 경기일정 정리 [그래픽 스토리]
  • 연 최대 4.5% 금리에 목돈마련과 주택청약까지…'청년 주택드림 청약통장'[십분청년백서]
  • [2024 세법개정] 상속세 25년만 손질, 최고세율 50%→40%…종부세는 제외
  • 효자템 ‘HBM’ 기술 개발 박차…SK하이닉스, 하반기도 AI 반도체로 순항
  • 美 증시 충격에 코스피 질주 제동…호실적도 못막았다
  • 정부 "의대 교수들 '수련 보이콧' 발생하면 법적 조치 강구"
  • [티메프發 쇼크 ]“티몬 사태 피해금액 공시해라”…여행주 도미노 타격에 주주들 발만 동동
  • 오늘의 상승종목

  • 07.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091,000
    • -1.37%
    • 이더리움
    • 4,405,000
    • -7.03%
    • 비트코인 캐시
    • 498,700
    • -2.41%
    • 리플
    • 855
    • -1.38%
    • 솔라나
    • 236,000
    • -5.71%
    • 에이다
    • 547
    • -4.54%
    • 이오스
    • 777
    • -7.61%
    • 트론
    • 190
    • +1.06%
    • 스텔라루멘
    • 144
    • -1.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100
    • -8.93%
    • 체인링크
    • 17,840
    • -6.99%
    • 샌드박스
    • 425
    • -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