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지턱 만난 자동차 산업…수출·생산·내수 '트리플 감소'

입력 2024-03-19 11:00 수정 2024-03-19 11: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월 수출 52억 달러로 전년 대비 7.8% 줄어
생산 13.6%·내수 21.2%로 두 자릿수 감소
"설 연휴 조업일수 감소와 기저효과·미래차 전환 생산시설 정비 영향"

▲울산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야적장에 차량들이 출고를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울산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야적장에 차량들이 출고를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지난해 사상 최초로 700억 달러를 돌파하고, 1월 역시 월간 기준 역대 최고 기록을 세운 자동차 수출이 2월 들어 7.8% 줄었다. 여기에 생산과 내수까지 두 자릿수 감소세를 보이면서 자동차 산업이 주춤하는 모양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19일 발표한 '2월 자동차 산업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자동차 수출액은 51억56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8% 줄었다.

산업부 관계자는 "2월 자동차 수출은 설 연휴에 따른 수출 선적일 감소와 지난해 2월 47.1% 증가라는 역대 최고 성적을 기록한 것에 따른 역기저 효과, 미래차 전환을 위한 생산시설 정비 등으로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물량 기준으로도 19만8653대에 그쳐 전년 동월 대비 11.0% 줄었다.

업체별로는 현대차가 전년 동월 대비 13.9% 감소한 8만1204대, 기아차가 19.2% 줄어든 7만6654대를 기록했다.

다만, 한국지엠이 북미지역 트렉스 크로스오버 수출 증가로 19.6% 증가한 2만9905대를, KG모빌리티와 르노코리아 각각 전년 동월 대비 27.7%, 2.8% 증가한 5704대, 5070대를 수출했다.

승용차 기준 친환경차 수출 대수는 전년 동월 대비 13.8% 감소한 5만3369대이며, 수출 금액은 15.3% 줄어든 17억1000만 달러의 성적을 올렸다.

수출 감소와 함께 자동차 생산량 역시 큰 폭으로 감소했다.

2월 자동차 생산량은 생산시설 공사, 설 명절 연휴 등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 13.6% 감소한 30만459대를 기록했다.

내수 시장 역시 움츠러들었다. 지난달 내수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21.2% 감소한 11만5753대를 기록했다.

현대차가 19.2% 감소한 12만9877대, 기아 12만19대(-13.7%), 르노코리아 7267대(-31.4%)를 기록했다. 반면, 한국지엠은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양산에 따라 전년동월 대비 20.4% 증가한 3만2416대를 팔았으며 KG모빌리티 역시 티볼리, 렉스턴스포츠의 생산 증가로 5.2% 증가한 1만233대의 내수 판매를 기록했다.

한편, 산업부는 이날 미래차 성장기반 조성을 위해 전기차 등 미래차 투자 활성화 및 수출 촉진 등을 담은 '친환경 모빌리티 규제혁신 방안'에 대한 점검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서 산업부는 43개 과제 중 70%를 올해 안에 달성한다는 목표를 확인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전기차 보조금 지급이 개시되고 일부 가동을 중단했던 아산, 울산 등 공장이 생산을 재개함에 따라 차후 내수 감소세는 회복될 것으로 전망한다"라며 "자동차 연구개발 예산 4425억 원 지원을 통해 국내 자동차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등을 총력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김호중 '음주 뺑소니 혐의' 결정적 증거…소속사 본부장 "메모리 카드 삼켰다"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종합] 뉴욕증시, 엔비디아 실적 앞두고 상승...S&P500·나스닥 또 사상 최고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외국인이냐 한국인이냐…'캡틴' 손흥민이 생각하는 국대 감독은?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10:37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437,000
    • -0.41%
    • 이더리움
    • 5,204,000
    • +3.98%
    • 비트코인 캐시
    • 706,500
    • -0.56%
    • 리플
    • 736
    • +0.68%
    • 솔라나
    • 245,400
    • -2.89%
    • 에이다
    • 676
    • -1.02%
    • 이오스
    • 1,191
    • +3.39%
    • 트론
    • 170
    • +0.59%
    • 스텔라루멘
    • 154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600
    • -1.1%
    • 체인링크
    • 23,160
    • -0.6%
    • 샌드박스
    • 640
    • +1.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