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투자전략] 코스피, 상승 출발 전망…AI·반도체주 중심 차별화 장세

입력 2023-12-08 07:5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본 기사는 (2023-12-08 07:55)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8일 증시 전문가들은 코스피가 상승 출발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 = 미 증시는 알파벳과 AMD가 팽창하는 인공지능 산업에 대응하기 위한 신제품 출시와 긍정적 전망에 메가캡 기업들의 랠리가 이어지며 상승 마감.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섹터는 3% 넘게 상승하며 지난 2월 초 이후 가장 큰 폭의 상승 기록. 또한 미 국채수익률은 금요일 고용보고서 발표를 앞두고 보합세를 보인 반면, 달러인덱스는 일본 중앙은행(BOJ)이 조기에 마이너스 금리를 포기할 수 있다는 발언에 약세.

MSCI 한국 지수 ETF는 1.1%, MSCI 신흥 지수 ETF는 0.5% 상승. NDF 달러/원 환율 1개월물은 1312.72원으로 이를 반영한 달러/원 환율은 14원 하락 출발 예상. Eurex KOSPI200 선물은 0.8% 상승. KOSPI는 0.6%~0.8% 상승 시작할 것으로 예상.

◇한지영·김지현 키움증권 연구원 = 전일 국내 증시는 유가 급락 속 미국 경기 불확실성 등으로 하락 출발한 이후 장중 중국 수출입 지표 호조 vs BOJ 출구전략 시행 우려 등 상하방 요인 공존으로 변동성 장세를 연출하며 하락 마감(코스피 - 0.1%, 코스닥 -0.8%).

금일에는 11월 미국 비농업부문 고용 결과를 앞둔 경계심리에도, 양호한 외국인 수급 속 AI 모델 제미나이에 대한 호평으로 급등한 알파벳(+5.4%), 신규 AI 용 반도체를 공개한 AMD(+9.9%) 효과 등으로 AI 및 반도체주를 중심으로 차별화 장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

금융감독원의 ‘2023년 11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에 의하면, 11월 중 외국인은 국내 주식순매수(코스피+코스닥 합산) 규모는 3조3000억 원으로 4개월 만에 순매수로 전환. 내년까지의 코스피의 이익 방향성은 우상향, 원·달러 환율 방향성은 우하향 경로를 형성할 가능성이 높아보임. 이를 고려해보면 전반적인 외국계 자금의 흐름을 주도하는 미국계 자금은 순매수 추세는 유지될 것이며, 이는 연말까지 중립 이상의 대형주 수급 여건을 조성시켜줄 것으로 예상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암 수술이요? 기다리세요”...의사가 병원을 떠나자 벌어진 일들 [이슈크래커]
  • 기혼남녀 20.2% ‘각방’ 쓴다...이유는? [그래픽뉴스]
  • 단독 미국 3대 스페셜티 '인텔리젠시아' 23일 국내 상륙...글로벌 1호 매장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단독 SK하이닉스 사칭해 전환사채 판매 사기… 회사 측 "각별한 주의 당부"
  • 초전도체의 부활?…다시 들썩이는 테마주, 투자해도 괜찮나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23,000
    • -1.14%
    • 이더리움
    • 4,043,000
    • +0.15%
    • 비트코인 캐시
    • 361,800
    • -2.51%
    • 리플
    • 751
    • -4.45%
    • 솔라나
    • 143,300
    • -5.54%
    • 에이다
    • 816
    • -6.1%
    • 이오스
    • 1,051
    • -4.71%
    • 트론
    • 193
    • +2.12%
    • 스텔라루멘
    • 158
    • -4.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300
    • -4.66%
    • 체인링크
    • 25,540
    • -5.34%
    • 샌드박스
    • 678
    • -5.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