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망원동 임대형 기숙사 등 민간 창의·혁신 디자인 시범사업지로 추가 선정

입력 2023-09-19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울시 민간 창의·혁신디자인 시범사업지로 선정된 마포구 망원동 '크리에이티브 그라운드' 조감도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 민간 창의·혁신디자인 시범사업지로 선정된 마포구 망원동 '크리에이티브 그라운드' 조감도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가 민간분야의 도시건축 디자인 혁신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도시·건축 창의·혁신디자인 시범사업 공모'에 따른 사업지 두 곳을 추가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대상지는 △어반플라타너스 △크리에이티브 그라운드다.

어반 플라타너스는 종로5가역 지하 연결통로와 1층에 설치한 도시광장에 대한 공공성, 연결성이 우수하고 가로수를 확장한 수직 녹지 공간을 잘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크레이이티브 그라운드는 입지적 특성을 반영한 임대형 기숙사 등 새로운 주거형태 모델을 보여줬으며 공공전망대 등 공공기여에서 좋은 점수를 얻었다.

강병근 도시건축디자인혁신위원회 위원장은 "창의·혁신 디자인은 단순히 외관상 독특하거나 독창적인 것을 말하는 게 아니다"라며 "공공성을 어떻게 창의적으로 표현했는지 또는 지하, 지상 등 다양한 공간을 어떻게 유기적으로 연결, 활용하는지를 통해서도 창의·혁신디자인을 나타낼 수 있다"고 말했다.

선정된 대상지 디자인은 시민 누구나 관람할 수 있도록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와 연계해 이달 1일부터 서울길러리(시청역~프레스센터 연결통로 벽면)에 전시 중이다.

이번을 포함에 시범사업이 결정된 곳은 총 8개다. 서울시는 앞으로 사업 시행을 위한 용적률, 높이 등 세부 인센티브 항목과 인센티브량은 건축위원회 심의를 거쳐 결정하고 도시관리계획 수립(변경)이 필요한 기획디자인은 관련 계획과의 정합성, 적정성에 대한 검토 및 조정 절차를 밟을 계획이다.

또 민간분야 디자인 혁신 활성화를 위해 추가 공모 또는 수시 접수 등 추진방법, 사업 시기와 대상, 운영계획 등을 다방면으로 검토해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819,000
    • +1.06%
    • 이더리움
    • 4,594,000
    • +2.23%
    • 비트코인 캐시
    • 738,000
    • +3.07%
    • 리플
    • 768
    • +1.19%
    • 솔라나
    • 217,900
    • +4.01%
    • 에이다
    • 727
    • +2.97%
    • 이오스
    • 1,199
    • +1.87%
    • 트론
    • 162
    • +0.62%
    • 스텔라루멘
    • 166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500
    • +3.31%
    • 체인링크
    • 21,550
    • +2.28%
    • 샌드박스
    • 697
    • +3.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