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개인컵 사용량, 올 상반기 ‘역대 최고’ 돌파

입력 2023-08-30 09:20 수정 2023-08-30 10:2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350만건 기록, 매일 7만5000건 이용…"개인컵 혜택 더욱 강화"

▲스타벅스 코리아의 올해 상반기 개인 컵 사용량이 역대 최고치인 1350만 건을 기록했다. (사진제공=스타벅스 코리아)
▲스타벅스 코리아의 올해 상반기 개인 컵 사용량이 역대 최고치인 1350만 건을 기록했다. (사진제공=스타벅스 코리아)

스타벅스 코리아는 올해 상반기 개인 컵 사용량이 역대 최고치인 1350만 건을 기록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종전 최고 기록인 지난해 상반기 1280만 건보다 5% 이상 높은 수치다. 한 달에 225만 건, 매일 7만5000건 이상 고객들이 개인 컵을 이용한 셈이다.

최근 3년간 스타벅스의 연간 개인 컵 사용량을 살펴보면, 2020년 1739만 건이던 수치가 이듬해 2190만 건으로 증가했다. 지난해에는 2530만 건을 기록해 꾸준히 증가세다.

스타벅스는 개인 컵 이용 문화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1월부터 개인 컵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제공하는 음료 할인 혜택을 기존 300원에서 400원으로 강화했다.

더불어 스타벅스가 2018년부터 자원순환사회연대와 손잡고 5년 이상 이어온 ‘일(1)회용컵 없는(0) 날’ 캠페인도 추진 중이다.

스타벅스는 매월 10일을 일(1)회용컵 없는(0) 날로 정하고 한 달 동안 개인 컵을 가장 많이 이용한 고객 상위 240명을 선정해 무료 음료 쿠폰 등 다양한 고객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상·하반기 각각 개인 컵 최다 이용자를 시상하는 특별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개인 컵 최다 이용자로 선정된 김연수 고객은 “평소에도 개인 컵을 이용하기 위해 노력하는 편인데 가격 할인을 받거나 에코별을 적립해 무료 음료 쿠폰을 받는 것이 큰 동기가 돼 이러한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은 “스타벅스 고객의 개인 컵 사용량을 집계한 지난 2007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개인 컵 이용 누적 건수는 약 1억2600만 건에 이른다”라며 “이는 약 1260톤의 쓰레기를 줄이고, 196만5000톤의 탄소 배출량을 감축한 효과”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엔비디아가 테슬라 닮은꼴?…결정적으로 다른 한 가지 [이슈크래커]
  • 똑같이 일하고 적게 버는 ‘여성’ 직장인들 [그래픽뉴스]
  • ‘쾌조의 스타트’ MLB 한국 선수들, 올 시즌이 기대되는 이유 [이슈크래커]
  • 단독 "반도체 수율 높이자"…삼성전자 '디지털트윈' 내년 시범 적용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MC 하차…“제작진도 갑작스럽게 통보받아”
  • 엔비디아, 제2의 테슬라 되나…급격한 상승세에 경계론 대두 [종합]
  • 오늘의 상승종목

  • 03.0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111,000
    • +7.94%
    • 이더리움
    • 5,000,000
    • +3.67%
    • 비트코인 캐시
    • 670,000
    • +4.36%
    • 리플
    • 909
    • +3.77%
    • 솔라나
    • 180,700
    • -0.11%
    • 에이다
    • 1,076
    • +6.53%
    • 이오스
    • 1,540
    • +1.32%
    • 트론
    • 197
    • +0.51%
    • 스텔라루멘
    • 205
    • +9.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600
    • +4.34%
    • 체인링크
    • 28,460
    • -0.56%
    • 샌드박스
    • 960
    • +3.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