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지방선거, 야당 국민당 승리…타이베이 시장에 장제스 증손자 장완안

입력 2022-11-26 21:3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4일(현지시간) 대만 국민당의 장완안(43) 타이베이 시장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AP/연합뉴스)
▲24일(현지시간) 대만 국민당의 장완안(43) 타이베이 시장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AP/연합뉴스)

대만 지방선거에서 야당인 국민당이 승리했다. 차이잉원 대만 총통에 대한 중간평가 성격으로 치러진 이번 선거가 야당의 대승으로 끝나면서 차이 총통에게는 정치적 타격이 될 것으로 보인다.

26일 오후 8시(현지시간) 현재 현지 방송사 TVBS에 따르면 이날 치러진 대만 지방선거에서 국민당 후보가 6개 직할시 중 타이베이, 신베이, 타오위안, 타이중 등 4곳에서 사실상 승리를 확정했다.

같은 시각 직할시를 포함해 이날 선거가 벌어진 21개 현·시 중 국민당 후보가 사실상 당선된 것으로 분류된 곳이 모두 13곳이다. 13곳 모두 국민당 후보가 자체적으로 승리를 선언했다. 자이시 시장 선거는 후보의 유고 상황으로 인해 내달 18일 별도로 치러진다.

반면 차이잉원 총통이 이끄는 집권 민진당은 직할시 중 타이난과 가오슝을 포함 4곳에서 자체적으로 승리를 선언했다.

가장 큰 관심을 끄는 타이베이시 시장 선거에서는 장제스 대만 초대 총통의 증손자인 국민당 장완안 후보가 같은 시각 40% 이상의 득표율로 민진당 천스중 후보에 여유 있게 따돌리고 승리했다.

이번 선거 결과는 2018년 11월 열린 직전 지방선거와 큰 차이가 없다. 당시에도 야당이던 국민당은 22개 현·시장 자리 중 3분의 2에 달하는 15곳을 차지했고 민진당은 6곳을 얻는 데 그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175,000
    • -0.39%
    • 이더리움
    • 2,098,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166,400
    • -2.8%
    • 리플
    • 505
    • -0.55%
    • 솔라나
    • 29,290
    • -0.88%
    • 에이다
    • 498.5
    • +0.16%
    • 이오스
    • 1,378
    • -1.92%
    • 트론
    • 84.41
    • +1.6%
    • 스텔라루멘
    • 115.4
    • -0.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200
    • -0.73%
    • 체인링크
    • 8,975
    • -0.28%
    • 샌드박스
    • 1,060
    • +12.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