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네이버파이낸셜과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 위한 MOU 체결

입력 2022-09-25 08: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박성호 하나은행장(오른쪽)과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가 23일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하나은행)
▲박성호 하나은행장(오른쪽)과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가 23일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하나은행)

하나은행은 23일 네이버파이낸셜과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양사는 금융소비자들이 디지털 금융 환경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금융을 이용하고 다양한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또한, 양사는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 △디지털 금융상품 및 서비스 공동 기획 △디지털 혁신기술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업을 발굴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혁신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양사의 제휴 협력 첫 사례는 선불충전금에 대한 예금자 보호는 물론, 이자 혜택과 결제 시 적립 혜택까지 누릴 수 있는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이 될 예정이다.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을 통해 네이버페이 이용자는 자신의 선불충전금을 본인 명의 하나은행 제휴 계좌에 안전하게 보관하고, 선불충전금에 대한 이자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또한, 미리 선불충전을 하거나 차후에 환급받는 번거로움 없이 네이버페이로 결제할 때마다 하나은행 계좌에서 필요한 금액만큼 자동으로 선불충전이 이뤄진다. 선불충전금 사용 내역과 통장 거래 내역은 통합 조회되는 신개념 연계 서비스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하나은행과 네이버파이낸셜 두 회사는 금융과 결제, 은행과 핀테크라는 각자의 영역을 넘어서게 됐다"며 "혁신금융 제공과 고객의 혁신 경험 창출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양사가 함께 새로운 금융문화를 만들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은 금융소비자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임과 동시에 혜택을 극대화한 서비스”라며 “이를 시작으로 혁신적 금융을 위한 양사 간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9 12:1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80,000
    • -1.39%
    • 이더리움
    • 2,080,000
    • -1.93%
    • 비트코인 캐시
    • 164,800
    • -3.91%
    • 리플
    • 500.5
    • -1.42%
    • 솔라나
    • 28,740
    • -4.74%
    • 에이다
    • 488.7
    • -3.05%
    • 이오스
    • 1,355
    • -3.9%
    • 트론
    • 83.09
    • -0.5%
    • 스텔라루멘
    • 113.3
    • -2.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50
    • -2.28%
    • 체인링크
    • 8,920
    • -1.87%
    • 샌드박스
    • 1,015
    • -8.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