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강수 마포구청장 “구민들 오랜 기간 피해받아…더 이상 기피시설 참지 못해”

입력 2022-09-14 05:00 수정 2022-09-14 08: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울시 신규 자원회수시설 선정…자체 TF 구성해 대응
“상암동 부지 발표 시기에 합리적인 의심 들어”
어르신 효도급식·임산부 지원 햇빛센터 등 복지정책 도입

▲박강수 마포구청장장은 "밤섬 폭파·당안리발전소·난지도 쓰레기장까지 그동안 마포구민들은 홀대받았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마포구)
▲박강수 마포구청장장은 "밤섬 폭파·당안리발전소·난지도 쓰레기장까지 그동안 마포구민들은 홀대받았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마포구)

밤섬 폭파·당인리발전소·난지도 쓰레기장까지 그동안 마포구민들은 홀대받았다.

13일 이투데이와 만난 박강수 서울시 마포구청장은 광역자원회수시설(쓰레기 매립장) 입지 선정 결과에 대해 “마포에 또다시 기피시설을 짓겠다고 하는 서울시가 용서도 이해도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달 31일 광역자원회수시설 입지선정위원회 최종 평가를 거쳐 현재 마포자원회수시설 부지를 최적 입지 후보지로 선정했다. 새 자원회수시설은 100% 지하화하고 지상에는 랜드마크를 세워 일일 소각량 1000톤 규모로 2027년부터 가동할 계획이다. 기존 마포자원회수시설은 2035년까지 철거되지만, 약 9년 동안 2개의 자원회수시설이 동시에 운영된다.

박 구청장은 그동안 마포구는 밤섬 폭파, 난지도 매립장, 당인리발전소 등으로 많은 희생을 해왔다고 강조했다. 그는 “100년 전 대한민국 최초의 발전소인 당인리발전소를 마포에 만들었는데 당시 분진·낙진 피해를 보며 옷도 제대로 못 널었다”며 “난지도에는 트럭 8000만대 분량 쓰레기가 서울뿐만 아니라 경기도에서도 들어왔다”고 말했다. 이어 “발전소가 생기면 인근 주민들에게 전기나 온수·난방 등의 혜택을 주는데 마포구는 단 하나도 보상받은 게 없다”며 분통을 터트렸다.

박 구청장은 7월 1일 취임 이전 열린 입지선정위원회에서 신규 자원회수시설이 이미 선정된 것 아닌지 합리적인 의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그는 “10차 입지선정위원회는 6월 30일, 11차 입지선정위원회는 8월 25일 열렸다”며 “그런데 7월 25일 열린 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회의록에는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이 신규 광역자원회수시설 14개의 아파트 단지 주민들을 대상으로 홍보비 1억5000만 원을 배정했다고 나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미 그 당시 현 마포자원회수시설 인근에 있는 14개 아파트 단지를 염두에 둔 게 아니냐며 강한 불만을 제기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장은 "밤섬 폭파·당안리발전소·난지도 쓰레기장까지 그동안 마포구민들은 홀대받았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마포구)
▲박강수 마포구청장장은 "밤섬 폭파·당안리발전소·난지도 쓰레기장까지 그동안 마포구민들은 홀대받았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마포구)

현재 마포구는 광역자원회수시설 입지선정 자체대응 TF를 구성했다. 박 구청장은 “화학 전공자 등을 투입해 인체 유해성이 어느 정도인지 등을 점검할 것”이라며 “10여 개의 항목을 구성해 절차상 하자 등도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현 소각장 관리·감독도 강화할 계획이다. 박 구청장은 “실제 소각장에 가보니 주먹구구식으로 관리되는 부분이 있는 것 같았다”며 “자동으로 불연재를 감시할 수 있게 내부를 볼 수 있는 CCTV를 외부에 설치하거나 주민참여를 더 늘릴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민들이 안심할 수 있게 지금 있는 소각장도 적정 처리가 되고 있는지 투명하게 관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 구청장은 향후 대응에 있어서 행정소송도 불사한다는 입장이다. 그는 “현재는 후보지 선정 발표만 했을 뿐 건립 절차가 진행된 것은 없다”며 “공식적인 서류가 도착한다면 행정소송도 할 생각이다”고 말했다.

박 구청장은 신규 자원회수시설로 인한 현 상황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는 “좋은 구청장이 되기 위해 많은 준비를 했다”며 “청렴도 1위, 민원 해결 1위를 목표로 시스템을 바꾸는 중인데 이 같은 문제가 불거져 복잡한 상황”이라며 착잡한 마음을 전했다.

사회적 약자를 위한 복지정책에 관심이 많은 박 구청장은 75세 이상 어르신 주민참여 효도급식, 임산부 지원 출산장려 구립 ‘햇빛센터’ 건립, 구청장 직속 장애인위원회 신설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다.

박 구청장은 “오랜 시간 고통을 겪으면서 잃어버렸던 마포구민의 권리를 되찾고 지역의 새로운 변화와 도약을 실현하기 위해 현안 등을 구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끊임없이 소통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사적인 GTX 첫 시승 기회”…국토부, GTX 국민참여단 모집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토큰 증권' 가이드라인 발표…가상자산 업계 “증권성 판단, 여전히 혼란”
  • 국회, '이태원 참사 추모제 개최…"재발 방지책 수립 최선"
  • 미국, ‘버스 3대 크기’ 中 정찰풍선 격추...중국 “명백한 과잉 반응” 반발
  • 조선 생산 현장 숨통…인력 2000명 추가 투입
  • 집값 하락에…신축 단지 중 분양가 밑도는 거래 늘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48,000
    • +0.09%
    • 이더리움
    • 2,102,000
    • +0.53%
    • 비트코인 캐시
    • 173,500
    • +0.23%
    • 리플
    • 516.9
    • +0.12%
    • 솔라나
    • 30,700
    • -0.58%
    • 에이다
    • 505.1
    • +0.02%
    • 이오스
    • 1,391
    • +0.51%
    • 트론
    • 81.48
    • +1.86%
    • 스텔라루멘
    • 117.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50
    • +0.18%
    • 체인링크
    • 9,075
    • -0.17%
    • 샌드박스
    • 969.7
    • +1.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