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4세대 폐암치료제 임상 1상 중간 발표 초록 공개

입력 2022-07-13 09: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다음 달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리는 2022 세계폐암학회(IASLC 2022 WCLC)에서 4세대 상피세포 성장인자 수용체 티로신 인산화효소 억제제(Epidermal Growth Factor Receptor Tyrosine Kinase Inhibitor; EGFR TKI)로 개발 중인 BBT-176의 임상 중간 발표를 앞두고 초록을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오는 8월 8일 오스트리아 비엔나 현지에서 임선민 연세암병원 폐암센터 교수의 구두 발표를 통해 최초 공개되며, 이에 앞서 세계폐암학회 홈페이지를 통해 초록이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BBT-176의 임상 1상 중간 데이터는 3세대 EGFR 저해제 등 기존 치료에 내성을 나타내는 진행성 비소세포폐암 환자로 구성된 시험대상자에 대한 중간 분석 결과가 담긴다. 특히, 3세대 EGFR 저해제에 대한 내성으로 나타나는 C797S 포함 삼중 돌연변이(Del19/T790M/C797S; DTC)가 관찰된 시험대상자에 대한 항종양 활성 및 치료 관련 이상반응 등의 분석 내용이 포함된다.

공개된 초록에 따르면, 임상 1상의 중간 데이터 분석 결과 시험약인 BBT-176을 1일 1회 320mg 투여한 환자에서 기준점 대비 최대 30.3%, 480mg 투여한 환자에서 최대 26.3%의 종양 감소 효과를 확인했다. BBT-176은 임상 1상 시험대상자에서 탐색한 내약성과 안전성 및 항종양 활성 등을 종합해 임상 2상 권장용량을 확정하게 된다.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임상 개발의 가속화와 더불어 미국 식품의약국(FDA) 가속 승인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살피며, 더 이상 치료제가 없는 말기 내성 환자를 대상으로 4세대 EGFR 저해제로 최초의 치료옵션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발표자로 나서는 임선민 교수는 “3세대 표적치료제 이후 옵션이 없었던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는 결과”라고 전했다.

BBT-176은 지난해 하반기, 2021년 1차 국가신약개발사업의 ‘신약 임상개발’ 부문 지원 과제로 선정됨에 따라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95,000
    • -0.3%
    • 이더리움
    • 2,110,000
    • +0.09%
    • 비트코인 캐시
    • 168,100
    • -2.27%
    • 리플
    • 508.2
    • -0.27%
    • 솔라나
    • 29,680
    • -1.36%
    • 에이다
    • 503.2
    • -0.22%
    • 이오스
    • 1,387
    • -1.28%
    • 트론
    • 85.61
    • +3.24%
    • 스텔라루멘
    • 115.8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900
    • +0.09%
    • 체인링크
    • 9,060
    • -0.11%
    • 샌드박스
    • 1,087
    • -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