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징계 심의 D-1…이준석 “손절 아니라 익절”

입력 2022-07-06 08:20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페이스북 캡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페이스북 캡처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5일 페이스북에 “손절(매)이 웬 말이냐. 익절(매)이지”라는 짧은 글을 올려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손절과 익절은 투자 용어로 각각 손실과 이익을 확정 짓는 매매를 말한다.

6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이 대표의 성 상납 증거인멸교사 의혹에 대한 징계 논의는 7일 오후 7시 개최된다.

이 대표의 글은 하루 앞으로 다가온 당 중앙윤리위원회의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과 관련 징계 심의와 이른바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핵심 관계자) 측과의 갈등 상황을 염두에 둔 언급으로 읽힌다.

특히 자신의 ‘정치적 운명’을 좌우할 윤리위 징계 심의를 앞두고 당대표로서 3·9 대선과 6·1 지방선거를 승리로 이끈 자신을 내치는 것은 ‘손해를 감수하고 파는 일’이 아니라 ‘이익을 보고서 파는 일’, 토사구팽이라는 의미를 담은 것 아니냐는 해석도 가능하다.

앞서 ‘친윤(친윤석열)’계로 분류되는 박성민 당대표 비서실장이 지난달 30일 전격 사퇴하면서 ‘윤심’(尹心·윤 대통령의 의중)이 반영된 것 아니냐, 윤 대통령의 ‘손절’을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등의 관측이 제기되기도 했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20,000
    • +0.57%
    • 이더리움
    • 2,363,000
    • +3.28%
    • 비트코인 캐시
    • 190,200
    • -0.05%
    • 리플
    • 500.1
    • +0.32%
    • 위믹스
    • 3,712
    • +3%
    • 에이다
    • 708
    • -0.78%
    • 이오스
    • 1,661
    • -0.36%
    • 트론
    • 93.53
    • +0.54%
    • 스텔라루멘
    • 168.8
    • +0.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700
    • -0.06%
    • 체인링크
    • 11,390
    • +2.06%
    • 샌드박스
    • 1,808
    • +0.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