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라이프, MZ전용 상품 ‘로지 종신보험’ 출시

입력 2022-06-27 11:26 수정 2022-06-27 13:07

신한라이프는 MZ전용 상품 ‘로지 종신보험’을 7월 1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종신보험에 대해 그동안 ‘가족을 위한 아빠의 보험’으로 여겨왔던 MZ세대의 인식을 뒤집어 ‘우리 나이니까 가입해야 하는 보험’으로 바꿔보자는 관점으로 MZ 전용 종신보험을 내놓았다. 또 MZ세대들이 인생 시작점에서 갖춰야 할 보장의 필요성과 해답을 제시하기 위해 신한라이프의 대표 브랜드 아이콘인 ‘로지’를 상품명에 반영했다.

‘로지 종신보험(무배당,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은 사망보장에 대한 연령층 별 다양한 니즈에 초점을 맞춰 개발됐다. 질병사망보장에 대한 니즈가 낮은 MZ세대를 위해 합리적인 보장설계로 보험료 부담을 낮췄다.

이 상품은 질병으로 인한 사망보장의 니즈가 낮은 젊은 2030세대의 경우 조기 사망보장을 축소해 원하는 보험료 수준에 따른 선택이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보험가입 초기 사망보장의 니즈가 이보다 높은 경우엔 원하는 사망보장의 수준만큼 정기특약을 부가해 일반 종신보험 주계약 대비 가성비 있는 설계를 할 수 있도록 했다.

특약 설계 시 주계약 금액과 연계된 가입한도 기준을 완화하여 최저 주계약 가입금액에도 △암 △뇌출혈 및 뇌경색 △급성심근경색증 등 진단 특약을 비갱신형으로 구성 가능한 특징도 갖고 있다.

더불어 납입완료 보너스도 지급한다. 보험 가입금액에 따른 지급조건에 차등 없이 최대 20%(10년납 기준)를 완납 시점에 지급한다. 고객은 납입완료 보너스 인출기능을 이용하여 자금을 찾아 쓸 수도 있고, 납입완료시점 이후에도 유지 기간에 따른 환급률을 제공하기 때문에 연금전환을 통해 노후생활자금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신한라이프는 결혼과 자녀출산 등 생애주기의 변화로 사망에 대한 보장이 필요한 4050 세대를 위해 ‘원더풀라이프 종신보험(무배당,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을 출시한다. 사망보장의 니즈가 있지만 보험가입이 늦었다고 생각하는 중장년층도 보험가입 부담을 낮춰 설계가 가능하다.

가입 나이는 로지 종신보험이 만 15세~39세, 원더풀라이프 종신보험은 40세~최대 60세이다.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 상품으로 피보험자의 100세 연계약해당일 전에 해지될 경우 ‘일반형’의 해지환급금 대비 적은 해지환급금을 받는 대신 ‘일반형’ 보다 낮은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다.

신한라이프 배형철 고객전략그룹장은 “이번에 출시하는 상품은 MZ세대뿐만 아니라 4050 세대의 경우에도 10년 먼저 보장을 준비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라며 “합리적인 보험료로 다양한 보장 설계가 가능하고 고객의 변화되는 라이프사이클에 따라 보장 활용도를 높인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文 부부 협박한 평산마을 시위자 구속
  • ‘비키니 오토바이’ 여성, 이번엔 웨딩드레스 입고 경찰 출석
  • 단독 ‘마약 투약’으로 실형 확정된 황하나, 부친과 함께 웹툰 도전 중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11:3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090,000
    • -1.72%
    • 이더리움
    • 2,488,000
    • -0.32%
    • 비트코인 캐시
    • 172,000
    • -4.87%
    • 리플
    • 493.5
    • -2.83%
    • 위믹스
    • 3,370
    • -3.8%
    • 에이다
    • 673.6
    • -6.95%
    • 이오스
    • 1,910
    • -2%
    • 트론
    • 90.56
    • -1.79%
    • 스텔라루멘
    • 154.2
    • -5.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6,600
    • -5.49%
    • 체인링크
    • 10,180
    • -6.61%
    • 샌드박스
    • 1,517
    • -8.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