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스마트 EV 대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에 제네시스 GV60

입력 2022-06-15 17:3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5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대상’ 시상식에서 수상자와 각부문 시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투데이가 주최한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 대상’은 이 시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떠오른 ‘전기차’를 진단하고, 자동차 산업이 나아갈 방향성을 제언하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 왼쪽부터 김상철 이투데이 대표, 함종성 폴스타코리아 대표, 남원오 현대자동차 상무, 윤명옥 한국지엠 전무, 김중대 기아 상무, 정우택 국민의힘 의원, 민경덕 서울대 교수의 모습.  (신태현 기자 holjjak@)
▲15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대상’ 시상식에서 수상자와 각부문 시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투데이가 주최한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 대상’은 이 시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떠오른 ‘전기차’를 진단하고, 자동차 산업이 나아갈 방향성을 제언하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 왼쪽부터 김상철 이투데이 대표, 함종성 폴스타코리아 대표, 남원오 현대자동차 상무, 윤명옥 한국지엠 전무, 김중대 기아 상무, 정우택 국민의힘 의원, 민경덕 서울대 교수의 모습. (신태현 기자 holjjak@)

제네시스의 첫 번째 전용 전기차 GV60(지브이 식스티)가 자동차 공학자가 뽑은 대한민국 최고의 전기차로 선정됐다.

15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 대상’ 시상식에서 현대차의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 GV60가 영예의 종합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

제네시스의 첫 번째 전용 전기차인 GV60는 성능과 주행 안전성 등 전 부문에 걸쳐 최고 점수를 획득, 종합 대상에 선정됐다.

경제신문 이투데이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ㆍ국토교통부ㆍ환경부ㆍ한국자동차공학회ㆍ금호타이어 등이 후원한 이번 행사는 올해로 2회째를 맞은, 순수 전기차를 대상으로 한 종합 시상식이다.

심사에는 한국자동차공학회에서 추천을 받은 자동차 공학계의 주요 석학들이 참여했다. 학계와 산업계에서 걸출한 명성을 쌓아온 박사급 자동차 공학자 7명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심사는 △1차 사전심사 △2차 실차 시승평가 △3차 종합평가 등 3차례 과정으로 진행됐다. 특히 비공개로 열린 3차 최종 심사에서는 참여기업들이 '영업비밀'에 가까운 세부 제원까지 심사위원단에 제공하며 열띤 경쟁을 벌였다.

▲제네시스의 첫 번째 전용 전기차인 GV60(지브이 식스티)가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 대상’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경제신문 이투데이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 한국자동차공학회 등이 후원하는 국내 최초의 전기차 시상이다.   (이투데이DB)
▲제네시스의 첫 번째 전용 전기차인 GV60(지브이 식스티)가 '2022 대한민국 스마트 EV 대상’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경제신문 이투데이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 한국자동차공학회 등이 후원하는 국내 최초의 전기차 시상이다. (이투데이DB)

종합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은 제네시스 GV60에 이어 △자동차공학회 회장상으로 수여된 R&D 대상에는 쉐보레 볼트 EV △퍼포먼스 대상에 폴스타 2 △에코 대상에 기아 EV6(이브이 식스)가 선정됐다.

에코 대상에 선정된 기아 EV6는 이번 평가에서 뛰어난 전비와 친환경 부품 등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무엇보다 지난해 연말 국내에 첫선을 보인 폴스타2에 대한 심사위원의 호평이 이어졌다. 심사위원단은 폴스타2에 대해 "단순하면서 우아한 디자인, 코너링과 주행성능 면에서 경쟁 차를 크게 앞섰다"라며 "브랜드 인지도를 떠나 제품 자체만으로 큰 점수를 받았다"고 평가했다.

R&D 대상에 선정된 볼트 EV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바탕으로 이 시대 전기차에 요구되는 다양한 장비와 연비, 주행 안전성, 감성 품질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종합 대상인 GV60는 주행 안전성과 인테리어, 디자인, 퍼포먼스, R&D 등 전 부분에 걸쳐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아 종합 대상에 선정됐다.

이날 시상식에서 축사를 위해 무대에 나선 국민의힘 정우택 의원은 “탄소 중립 시대에 국가와 기업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는 능력은 산업계의 가장 큰 경쟁력”이라며 "이미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우리나라가 전기차 사업에 거는 기대가 크다"라고 전기차 산업의 긍정적인 미래 가치를 강조했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박용성(한국교통안전공단 상임이사) 박사는 “지난해 대한민국 최초의 전기차 시상으로 시작한 이번 행사가 앞으로도 다가올 본격적인 전기차 시대를 맞아 연구개발의 방향성을 정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제네시스 GV60.  (이투데이DB)
▲제네시스 GV60. (이투데이DB)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브 먹던 물 팔아요”…‘충북대 축제’ MC 개그맨, 부적절 멘트 논란
  • [영상] "北 도발 시 즉각 대응"…한미 연합 해상훈련 모습
  • 수도권 아파트값·전셋값 동반 하락세…노원구 하락세 가장 커
  • 내달부터 가구당 전기료 2270원 인상…㎾h 2.5원 추가 인상
  • 이재명, 尹 대통령 직격 "지금 들어도 바이든…욕했잖느냐"
  • “가슴 큰 여성을…” 틱톡서 야한 농담한 애플 부사장, 사임
  • 경기 버스 노사 재협상서 극적 타결…버스 정상운행
  • “익숙하게 끌려가더라”…‘마약 혐의’ 돈스파이크, 과거 미국 입국 재조명
  • 오늘의 상승종목

  • 09.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825,000
    • +0.06%
    • 이더리움
    • 1,893,000
    • -0.84%
    • 비트코인 캐시
    • 168,800
    • -4.15%
    • 리플
    • 686.7
    • -0.91%
    • 위믹스
    • 2,546
    • +0.39%
    • 에이다
    • 619.5
    • +0.06%
    • 이오스
    • 1,766
    • +3.58%
    • 트론
    • 87.34
    • -0.56%
    • 스텔라루멘
    • 173.2
    • +4.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700
    • -0.71%
    • 체인링크
    • 10,680
    • -1.93%
    • 샌드박스
    • 1,206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