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만취 상태로 운전 중 가로수 들이받아

입력 2022-01-29 11:07

운전면허 취소 수준 만취 상태로 알려져

▲서울 마포구 합정동 양화로 일대에서 마포경찰서 소속 경찰관들이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마포구 합정동 양화로 일대에서 마포경찰서 소속 경찰관들이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서예진(25) 씨가 한밤중 만취 상태로 승용차를 몰다가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서 씨는 28일 오전 0시 15분께 서울 강남구 양재천로에서 술에 취해 메르세데스-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가로수를 두 차례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 씨는 다치지 않았지만, 출동한 경찰이 혈중알코올농도를 측정한 결과 운전면허 취소(0.08% 이상) 수준의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서 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서 씨는 2018년 미스코리아 본선에 나가 선(善)에 입상했고, 아침방송 리포터로도 활동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0:1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76,000
    • +1.68%
    • 이더리움
    • 2,604,000
    • +2%
    • 비트코인 캐시
    • 253,600
    • +1.52%
    • 리플
    • 542.2
    • +1.44%
    • 라이트코인
    • 91,200
    • +1.28%
    • 에이다
    • 693.9
    • +1.85%
    • 이오스
    • 1,745
    • +3.25%
    • 트론
    • 99.26
    • +3.65%
    • 스텔라루멘
    • 174.4
    • +1.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950
    • +3.01%
    • 체인링크
    • 9,325
    • +2.59%
    • 샌드박스
    • 1,824
    • +3.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