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부터 ‘1회용 컵 보증금’ 내야…200∼500원 예정

입력 2022-01-18 13:13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오는 6월부터 커피전문점 및 패스트푸드점 등에서 일회용 컵에 담긴 음료를 시키면 보증금을 내야 한다.

18일 환경부는 지속가능한 순환경제 사회로 전환을 위한 정책의 일환으로 ‘1회용 컵 보증금제도’를 오는 6월 10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커피 등 음료를 일회용 컵에 구매하는 소비자는 음료 가격 외에 보증금을 추가로 지불해야 하며, 사용한 일회용 컵을 매장에 반환하면 보증금을 다시 돌려받을 수 있다. 보증금은 컵 1개당 200∼500원이 될 예정이다.

회수된 일회용 컵은 전문 재활용업체로 보내져 재활용된다.

일회용 컵 보증금제는 커피 등 음료를 판매하는 매장 수 100개 이상의 사업자를 대상으로 시행되며, 이에 따라 전국 3만8000여 개 매장에 보증금제가 적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11월 24일부터는 기존 대규모 점포(3000㎡이상), 슈퍼마켓(165㎡ 이상) 뿐만 아니라 편의점 등 종합 소매업과 제과점에서 1회용 비닐봉투 사용이 금지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1:4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69,000
    • +1.72%
    • 이더리움
    • 2,602,000
    • +1.96%
    • 비트코인 캐시
    • 252,200
    • +1.16%
    • 리플
    • 538.3
    • +0.82%
    • 라이트코인
    • 90,800
    • +0.83%
    • 에이다
    • 689.5
    • +1.61%
    • 이오스
    • 1,716
    • +1.3%
    • 트론
    • 99.1
    • +3.57%
    • 스텔라루멘
    • 173
    • +1.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700
    • +2.62%
    • 체인링크
    • 9,270
    • +2.09%
    • 샌드박스
    • 1,789
    • +2.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