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프리미어 써밋’ 종료,…9개월 걸쳐 2만4000명 참여

입력 2021-11-29 10:02

각 분야 석학들 강연…KB증권 전문가들 자산관리 솔루션 제공

▲'2021 KB증권 프리미어 써밋' 종강 특강 2부에서 KB증권 신동준 리서치센터장이 '2022 글로벌 자산배분 전략'이란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증권)
▲'2021 KB증권 프리미어 써밋' 종강 특강 2부에서 KB증권 신동준 리서치센터장이 '2022 글로벌 자산배분 전략'이란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증권)

KB증권은 지난 24일 종강 특강을 마지막으로 ‘2021 KB증권 프리미어 써밋’을 종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총 9개월에 걸쳐 진행된 써밋은 누적인원 2만4000명이 넘게 참여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올해 3월부터 시작된 ‘2021 KB증권 프리미어 써밋’은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활동에 제약이 커진 상황에서 온라인 인프라를 활용한 ‘언택트(비대면) 써밋’으로 개최했다. 이번 써밋은 기업의 최고 경영자(CEO)와 최고 재무책임자(CFO), 예비 최고 경영자(Next CEO) 및 고액자산가(HNW, High Net Worth) 고객을 초청해 실시간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한 것이 큰 특징이다.

KB증권은 카이스트 정재승 교수, 홍익대학교 유현준 교수, 서울대학교 박태현 교수, 이화여자대학교 최재천 교수 등 석학들을 통해 인공지능, 바이오, 세계정세 등 다채로운 주제의 강연과 KB증권 전문가들의 부동산, 증시전망, 세무전략까지 아우르는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지난 24일 열린 종강 특강에서는 서울대학교 김난도 교수가 나와 ‘트렌드 코리아 2022’란 주제로 2021년 대한민국을 돌아보고 2022년을 이끌어갈 소비 트렌드 전망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어 KB증권 신동준 리서치센터장의 2022년 금융시장 전망과 투자전략 특강이 진행되었으며, CEO 등 VIP 고객 1700명이 넘게 참여하며 고객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다.

KB증권 박정림 사장은 “작년부터 이어진 언택트 환경에서도 고객에게 최적의 투자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가 본격화되면 온라인뿐 아니라 대면 프로그램을 통해서도 VIP 고객들의 기업경영과 자산관리에 인사이트를 드릴 수 있는 콘텐츠를 엄선해 적극적으로 제공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346,000
    • -0.31%
    • 이더리움
    • 2,989,000
    • +0.27%
    • 비트코인 캐시
    • 354,000
    • -0.62%
    • 리플
    • 745.5
    • +3.1%
    • 라이트코인
    • 131,800
    • +0.08%
    • 에이다
    • 1,346
    • +0.37%
    • 이오스
    • 2,713
    • +0.44%
    • 트론
    • 68.81
    • -0.79%
    • 스텔라루멘
    • 236.2
    • +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000
    • +0.46%
    • 체인링크
    • 19,260
    • +0.78%
    • 샌드박스
    • 3,736
    • +4.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