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지점ㆍATM 찾기 쉬운 '금융맵' 나왔다

입력 2021-11-28 12:00

금융위ㆍ한은, 금융맵 서비스 29일부터 개시

금융권의 지점·ATM(현금자동인출기)의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금융위원회와 한국은행은 금융권이 운영 중인 지점·ATM의 위치, 운영시간, 제공서비스 등을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금융맵(금융대동여지도) 서비스를 29일부터 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금융맵은 은행은 물론 우체국, 저축은행, 상호금융 등 비은행 예금취급기관과 증권사, 자동화기기 사업자 등 범 금융권의 지점·ATM 관련 최신 정보를 통합 제공한다.

위치, 운영시간 등 기본사항 이외에도 제공서비스, 수수료, 폐쇄 정보, 장애인 지원기능 등 개별 지점과 ATM의 특성 정보를 함께 제공하며, 검색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매일 1회 자동 업데이트돼 정확한 최신정보를 제공한다.

(자료=금융위)
(자료=금융위)

금융맵 서비스는 현재 금융결제원에서 제공 중인 기존의 어카운트인포 앱, 모바일현금카드 앱을 내려받아서 이용할 수 있다. 앞으로는 데이터 공유 및 활용을 할 수 있도록 API를 구현해 개별 금융기관 앱이나 지도 앱 등에서도 금융맵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금융위와 한은은 그동안 지점·ATM 정보가 통합 관리되지 않아 이용자들이 필요한 정보를 파악하는 데 어려웠지만, 이번 서비스 개시로 국민의 지점·ATM 접근성 및 이용 편의성이 제고되고, 금융권의 효율적인 지점·ATM 운영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융위와 한은은 금융소비자의 금융접근성 제고 및 현금이용 편의성 등 금융포용 확대를 위해 금융권과 함께 지속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또, 수집된 ATM 데이터 분석 등을 바탕으로 은행권과 함께 ATM 운영 공조방안을 논의하고, 지점·ATM 대체인프라 활성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11:3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187,000
    • -1.57%
    • 이더리움
    • 2,930,000
    • -1.78%
    • 비트코인 캐시
    • 345,000
    • -2.07%
    • 리플
    • 736.7
    • -1.9%
    • 라이트코인
    • 128,300
    • -2.21%
    • 에이다
    • 1,266
    • +0.4%
    • 이오스
    • 2,646
    • -2.37%
    • 트론
    • 67.23
    • -1.25%
    • 스텔라루멘
    • 233.3
    • -2.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100
    • -0.37%
    • 체인링크
    • 17,980
    • -4.11%
    • 샌드박스
    • 3,721
    • -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