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5 구매자 절반이 50~60대

입력 2021-08-01 13:40

충전 인프라 풍부한 수도권서 잘 팔려…50대 고객이 31%

▲현대차 아이오닉 5 고객의 절반 이상이 50~60대 중장년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아이오닉 5 고객의 절반 이상이 50~60대 중장년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를 구매한 고객을 분석한 결과 절반 이상이 50~60대 중장년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현대차가 6월까지 출고된 아이오닉 5(약 5700대) 고객을 분석한 결과 50대가 31.1%로 가장 많았다. 이어 40대(27.6%)와 60대 이상(20.6%), 30대(16.8%), 20대(3.8%) 순이었다.

50대 이상(51.7%)이 절반을 넘었고, 성별은 남성(75%)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현대차는 "내연기관차에 익숙했던 고객들이 부담감 없이 아이오닉 5를 선택하면서 기존 자동차의 주요 소비층 구성과 비슷하게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아이오닉 5 고객이 선호한 장비 및 트림을 살펴보면 '익스클루시브' 트림을 구매한 고객의 69.4%가 △현대 디지털 키 △스마트폰 무선충전 △하이패스 시스템 △ECM 룸미러(야간 주행시 빛을 감지해 반사율을 낮춰주는 룸미러) △레인센서(비의 양을 감지해 와이퍼 작동 속도가 조절되는 기능) 등이 포함된 '컨비니언스 패키지'를 고른 것으로 나타났다.

각종 주행보조 기능 패키지인 현대 스마트센스와 컨비니언스 패키지가 기본으로 포함된 프레스티지 트림의 경우 33.3%가 안전한 주차와 출차를 돕는 파킹 어시스트 패키지를 선택했다.

개별 선택품목으로는 실내 V2L(차량 외부로 일반 전원을 공급하는 기능)이 31.7%로 가장 많았다.

지역별로는 상대적으로 충전 인프라가 풍부한 수도권 고객이 32.8%를 차지했다. 이어 영남권이 28.4%로 나타나 안정적인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을 증명했다.

현재 수도권에는 2만9000여개, 영남권에는 1만9000여개의 전기차 충전소가 구축돼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809,000
    • -3.27%
    • 이더리움
    • 5,244,000
    • +2.82%
    • 비트코인 캐시
    • 590,500
    • -3.91%
    • 리플
    • 1,044
    • -2.43%
    • 라이트코인
    • 201,000
    • -3.18%
    • 에이다
    • 1,752
    • -2.94%
    • 이오스
    • 3,920
    • -7.87%
    • 트론
    • 107.9
    • -1.82%
    • 스텔라루멘
    • 370.8
    • -1.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000
    • -2.21%
    • 체인링크
    • 25,070
    • -3.58%
    • 샌드박스
    • 7,355
    • +11.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