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통신연락선 오전 10시 전격 복원...북한 일방 단절 13개월 만

입력 2021-07-27 11:17 수정 2021-07-27 14:29

▲남북이 27일 오전 10시부터 그동안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연락선을 전격 복원하기로 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긴급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북한이 지난해 6월 9일 일부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하며 판문점 채널을 비롯한 남북 간 모든 통신연락선을 일방적으로 끊은 지 413일 만이다.     사진은 2018년 1월 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내 연락사무소에서 우리측 연락관이 북측과 통화를 위해 남북직통 전화를 점검하는 모습.  (연합뉴스)
▲남북이 27일 오전 10시부터 그동안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연락선을 전격 복원하기로 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긴급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북한이 지난해 6월 9일 일부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하며 판문점 채널을 비롯한 남북 간 모든 통신연락선을 일방적으로 끊은 지 413일 만이다. 사진은 2018년 1월 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내 연락사무소에서 우리측 연락관이 북측과 통화를 위해 남북직통 전화를 점검하는 모습. (연합뉴스)

남북간 소통 단절의 상징이던 통신연락선이 13개월만에 전면 복원됐다.

청와대는 27일 "오전 10시를 기해 그간 단절되었던 남북 간 통신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청와대 박수현 국민소통수석은 브리핑을 통해 "남북 양 정상은 지난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를 교환하면서 남북 간 관계 회복 문제로 소통해 왔으며, 이 과정에서 우선적으로 단절되었던 통신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박 수석은 이어 "양 정상은 남북 간에 하루속히 상호 신뢰를 회복하고 관계를 다시 진전시켜 나가자는 데 대해서도 뜻을 같이 했다"면서 "이번 남북 간 통신연락선의 복원은 앞으로 남북관계 개선과 발전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001,000
    • +1%
    • 이더리움
    • 3,804,000
    • +1.79%
    • 비트코인 캐시
    • 663,500
    • -0.08%
    • 리플
    • 1,205
    • -0.25%
    • 라이트코인
    • 197,700
    • +0.82%
    • 에이다
    • 2,740
    • +0.37%
    • 이오스
    • 5,265
    • +1.35%
    • 트론
    • 119.5
    • +0.34%
    • 스텔라루멘
    • 363.6
    • +2.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6,400
    • -1.4%
    • 체인링크
    • 30,280
    • +2.02%
    • 샌드박스
    • 881.9
    • +5.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