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 집단 괴롭힘, 목 조르고 성추행까지…일산 학폭 영상 일파만파

입력 2021-07-14 00:57 수정 2021-08-03 15:01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도심 한복판에서 이루어진 학교폭력 현장이 담긴 영상이 유포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13일 온라인을 통해 중학생 5명이 같은 중학생을 집단으로 괴롭히는 동영상이 유포됐다. 이들은 대낮 도심의 한복판에서 남학생을 괴롭혀 충격을 안겼다.

영상에는 남학생 3명과 여학생 2명이 남학생 한 명을 집단으로 괴롭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덩치가 큰 한 남학생은 상대적으로 작은 피해 학생의 목을 조르는 등 폭력을 행사했고 그 옆에서 담배를 피우던 여학생은 피해 학생의 성기를 만지며 성추행했다.

해당 영상은 온라인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며 보는 이들을 분노케 했다. 특히 상당히 어려 보이는 학생들이 이런 가혹 행위를 행사한다는 점에서 큰 충격을 안겼다.

이 영상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한 지하철역 인근 번화가 상가 건물에서 촬영됐다. 촬영 시기는 이날 낮으로 알려졌으나 정확하진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은 “악마가 따로 없다”, “이런 장면을 부모가 보면 억장이 무너지겠다”, “폭행에 성추행까지 미칠 노릇이다”, “대책이 필요하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한편 일산동부경찰서는 관련 신고가 없었다고 밝혔지만 이날 오후 4시 50분께 영상 촬영자의 신고를 받아 출동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지구대 경찰관은 영상 속 학생들을 만났으나 수사부서로 넘기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관계자는 “피해 학생이 장난이라고 하고, 또 피해 학생의 부모도 바로 처벌 의사를 밝힌 상황이 아니라 즉시 인계되지 않았던 것 같다”라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397,000
    • +0.16%
    • 이더리움
    • 5,693,000
    • +0.92%
    • 비트코인 캐시
    • 698,000
    • -0.5%
    • 리플
    • 1,207
    • -0.41%
    • 라이트코인
    • 255,400
    • +0.87%
    • 에이다
    • 2,050
    • -3.35%
    • 이오스
    • 5,020
    • +1.87%
    • 트론
    • 125.3
    • +3.98%
    • 스텔라루멘
    • 445.6
    • +7.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800
    • -0.05%
    • 체인링크
    • 31,600
    • +2.73%
    • 샌드박스
    • 7,955
    • +0.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