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뇌사 판정’ 30대 오토바이 운전자, 장기 기증하고 하늘나라로

입력 2021-07-05 08:10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가 교통사고를 당해 뇌사 판정을 받은 30대 운전자가 장기기증을 하고 세상을 떠났다.

5일 부산 해운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오전 5시 10분께 부산 해운대구 좌동 부산보훈회관 앞 한 도로에서 30대 남성 A 씨가 몰던 오토바이와 모닝 차량이 충돌했다.

이 사고로 크게 다신 A 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사고 일주일 만인 이달 4일 뇌사 판정을 받았다. A 씨는 장기를 기증하고 4일 오후 1시 5분께 사망했다.

경찰은 좌회전하던 모닝 차량과 충돌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11:3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01,000
    • -0.85%
    • 이더리움
    • 5,847,000
    • +5.31%
    • 비트코인 캐시
    • 709,500
    • -0.28%
    • 리플
    • 1,242
    • -0.4%
    • 라이트코인
    • 260,100
    • +2.32%
    • 에이다
    • 1,946
    • -1.82%
    • 이오스
    • 5,010
    • +0.64%
    • 트론
    • 120.6
    • +0.25%
    • 스텔라루멘
    • 428.9
    • +3.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600
    • +0.16%
    • 체인링크
    • 31,900
    • +2.61%
    • 샌드박스
    • 8,165
    • -6.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