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전 대표 "문재인 정부 다하지 못한 것 해야 할 책임 있어"

입력 2021-05-08 17:00

(출처=연합뉴스)
(출처=연합뉴스)
"문재인 정부가 다하지 못한 것을 새롭게 해야 할 책임이 제게 있다고 생각한다."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8일 오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지 조직 '신복지 광주 포럼' 창립총회에 참석해 "문재인 정부 공과를 제가 함께 안고 가야 한다는 것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부가 국민의 열화와 같은 기대를 안고 출범한 지 4년 넘었다. 그동안 한 일이 적지 않다"면서 "문재인 정부의 아픈 손가락 두 개는 청년과 지방이다. 출범 초기부터 2년 7개월 총리로 일한 공동 책임자다. 어떤 것에 대해서도 책임 없다 못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까지의 성취를 바탕으로 대한민국이 다시 시작할 준비를 갖춰야 한다"며 "민주당 이낙연도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광주를 시작으로 전국 17개 광역시도에서 지지 조직을 창립하고 본격적인 대선 행보에 나선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032,000
    • +0.84%
    • 이더리움
    • 2,579,000
    • -0.62%
    • 비트코인 캐시
    • 656,500
    • -0.53%
    • 리플
    • 883.3
    • -5.5%
    • 라이트코인
    • 181,000
    • -1.09%
    • 에이다
    • 1,646
    • -1.56%
    • 이오스
    • 5,245
    • -1.69%
    • 트론
    • 80.25
    • -1.65%
    • 스텔라루멘
    • 341.2
    • -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200
    • -1.46%
    • 체인링크
    • 24,220
    • -1.66%
    • 샌드박스
    • 287.2
    • -2.74%
* 24시간 변동률 기준